'수미산장' 구혜선 "보통 여자와 달라, 남자들이 매력 느껴" [TV스포]

입력2021년 02월 23일(화) 09:28 최종수정2021년 02월 23일(화) 09:34
수미산장 구혜선 김수미 / 사진=SKY, KBS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수미산장’의 첫 번째 손님 구혜선이 산장 주인 김수미와 쫄깃한 ‘캐스팅 밀당’을 보여준다.

25일 방송될 SKY·KBS2 ‘수미산장’ 2회에서는 구혜선이 김수미와의 티타임을 가지며 “제가 사실 로맨틱한 면도 없고, 보통 여자와 좀 달라서 남자들도 매력을 느끼거든요”라고 자신의 성격에 대해 진솔하게 고백한다.

하지만 김수미는 “네가 감독 하면 배우가 피곤할 것 같아서 나는 네 영화 안 해. 아무리 개런티 많이 주고 좋은 역할이라도 안 해”라고 못을 박는다.

구혜선은 “저 나름대로 합리적인 사람이에요. 저는 제 사람이라면 아무것도 요구 안해요”라고 다시 설득에 나선다. 그러나 김수미는 “영화를 찍으면 스태프가 70~80명인데, 다 ‘내 사람’일 수는 없잖아? 네가 감독 하면 나하고 싸울 것 같아”라고 답해 다시 한 번 구혜선을 진땀나게 한다.

그러다가도 김수미는 구혜선에게 “혹시 결혼하게 되면 청첩장은 꼭 보내”라고 따뜻하게 당부해, 상대방을 들었다놨다 하는 ‘김수미표 토크’의 진수를 보여준다. 구혜선 또한 김수미에게 솔깃한 이야기를 들려주며 ‘김수미 캐스팅’을 위한 비장의 설득에 나선다.

구혜선의 진솔한 인생 고백과, ‘산장 주인’ 김수미에 대한 러브콜 성공 여부는 25일 목요일 밤 10시 40분 ‘수미산장’에서 공개된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종의 미 거둔 '달이 뜨는 강', 나인우 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많고 탈 많았던 '달이…
기사이미지
'강철부대' 박수민, 성추문 의혹 파…
기사이미지
"나라가 부르면 응할 것" 방탄소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