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낫서른' 하니 "서른 됐을 때 기분? 구렸다"

입력2021년 02월 23일(화) 14:41 최종수정2021년 02월 23일(화) 14:41
안희연 / 사진=카카오TV 아직 낫서른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아임 낫서른' 하니가 서른이 된 기분이 좋진 않았다고 밝혔다.

23일 카카오TV 드라마 '아직 낫서른'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돼 오기환 감독을 비롯해 정인선, 강민혁, 안희연, 송재림, 차민지가 참석했다.

'아직 낫서른'은 차가운 겨울과 따뜻한 봄 사이, 차가워지고 싶지만 여전히 뜨거운 나이 서른. 적당히 교묘하고 적당히 똑똑해졌지만, 여전히 방황하고 흔들리는 서른 살 세 여자의 일과 사랑을 그린 어른 로딩 로맨스다.

이날 하니는 극 중 란주 역의 나이와 같은 30세라는 것에 대해 "작품 선택의 이유 중 하나가 저와 동갑이었기 때문이다. 란주의 성장을 안희연으로써 느껴보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또 30세가 된 소감을 묻자 하니는 "한 마디로 기분은 일단 구렸다. 서른이 되는 날 기분이 몹시 안 좋았다. 근데 큰 차이가 없더라"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현주 "3년간 괴롭힘·회사가 방관" vs 에…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이 여러 구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시작으로 학…
기사이미지
'이하늘 동생' 45RPM 이현배 사망…부검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
기사이미지
슈퍼리그, 공식 창설 발표…레알·…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