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 위한 선택"…'펜트하우스2' 유진X박은석 사이 숨겨진 사연

입력2021년 02월 24일(수) 11:50 최종수정2021년 02월 24일(수) 11:50
유진 박은석 / 사진=SBS 펜트하우스2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펜트하우스2' 유진과 박은석이 '극과 극 눈빛 대치'를 벌이고 있는 처연한 오열 현장이 포착됐다.

SBS 새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으로, 자식을 지키기 위해 악녀가 될 수밖에 없었던 여자들의 연대와 복수를 그린다.

지난 방송에서 오윤희(유진)는 '심수련(이지아) 살인사건' 누명을 벗은 데 이어, 180도 달라진 외양으로 천서진(김소연), 주단태(엄기준) 앞에 나타나 헤라팰리스 입주는 물론 헤라클럽 멤버로도 영입되면서 복수의 시동을 걸었다. 특히 오윤희는 2회 엔딩에서 천서진의 '쉐도우 싱어'로 등장해 반전을 일으키면서 안방극장을 들끓게 만들었던 터. 그리고 오윤희가 살인사건의 누명을 벗는 순간부터 복수의 서막을 열기까지, 모든 중심에는 로건리(박은석)의 도움이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시청자들을 또 한 번 놀라게 했다.

이와 관련 유진과 박은석이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드리우고 있는 '극과 극 눈빛 대치' 현장이 공개됐다. 극중 오열하고 있는 오윤희에게 로건리가 다가서는 장면. 로건리는 절망적인 상황에 빠진 듯 고개를 떨구고 눈물을 흘리던 오윤희를 지켜보고, 오윤희는 고개를 들어 붉어진 눈시울로 로건리를 바라본다. 하지만 이내 로건리가 오윤희에게 냉정한 눈빛을 드리우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더욱이 시즌1 최종회에서 로건리는 호송차로 이동되는 오윤희를 빼돌려 자신의 동생 민설아(조수민)와 심수련을 죽인 것에 대한 극한의 분노를 터트렸고, 오윤희는 자신이 심수련을 죽이지 않았다고 결백을 호소하던 중 스스로 목에 날카로운 흉기를 찌르고 쓰러졌던 상황. 격렬한 대립을 이뤘던 두 사람 사이에 어떠한 변화가 생긴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은 "유진과 박은석은 '펜트하우스2'에서도 여전히 탄탄한 연기로 캐릭터를 표현하고 있다"며 "살인자와 피해자의 오빠로 절대 하나로 묶일 수 없던 오윤희와 로건리가 복수를 위해 어떠한 선택과 행보를 이어나가게 될지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펜트하우스2' 3회는 26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현주 "3년간 괴롭힘·회사가 방관" vs 에…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이 여러 구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시작으로 학…
기사이미지
'이하늘 동생' 45RPM 이현배 사망…부검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
기사이미지
슈퍼리그, 공식 창설 발표…레알·…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