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네 반찬' 샤이니 키 "군대서 김수미 반찬 그리워" [TV스포]

입력2021년 02월 25일(목) 14:02 최종수정2021년 02월 25일(목) 14:02
샤이니 키 / 사진=tvN 수미네 반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수미네 반찬 : 엄마가 돌아왔다'에 김수미의 공식 손주인 그룹 샤이니 키가 출연한다.

tvN '수미네 반찬'은 해외 식문화가 유입됨으로써 잠시 조연으로 물러났던 반찬을 다시 우리의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로 시작된 전무후무 '반찬' 전문 요리 예능 프로그램. 지난 12월부터 김수미, 장동민을 필두로 이연복, 홍석천, 이특이 의기투합한 '수미네 반찬: 엄마가 돌아왔다'(이하 '수미네 반찬')은 매회 쉽고 맛있는 다양한 반찬 메뉴를 선보이며 꾸준히 사랑 받고 있다.

25일 저녁 7시 방송되는 '수미네 반찬'은 '손주를 위한 할머니의 한 상'을 주제로, 정성이 듬뿍 담긴 반찬들이 공개된다. 김수미의 공식 손주로 인정받은 샤이니의 키가 특급 게스트로 출격해 잔망스러운 손자미를 듬뿍 뽐낼 전망.

이날 방송에는 묵은지 돼지 양파 두루치기, 알감자 완자조림, 굴 달래전, 반건조 아귀 간장조림 등 다양한 재료와 정성스러운 요리법으로 남녀노소 입맛을 저격할 메뉴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군침을 자극할 예정이다.

군입대 동안 "김수미의 반찬이 그리웠다"고 밝힌 키는 오랜만에 다시 방문한 '수미네 반찬'에 금새 완벽 적응한 모습과 함께 장동민의 반찬 부장 완장을 바로 꿰차고 남다른 요리 실력를 선보이는 등 김수미와 애틋한 손자 케미를 보여줄 것으로 전해져 기대가 모인다. 김수미 역시 다른 제자들이 "이정도면 빵점", "심각하다 생각했다"고 평가한 키의 요리에도 "문제될 것 하나도 없다", "딱 좋다"며 영락 없는 '손자 바보' 면모로 키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드러내 현장의 질투와 부러움을 유발했다는 후문.

특히 지난 회차에서 며느리 서효림의 요리에 "1000점"을 외쳐 제자들이 편파 판정으로 불평을 쏟아낸 가운데, 과연 손주 키에게는 몇 점을 선사할지 궁금증이 모인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이연복의 쭈꾸미 피자, 이특의 우유떡, 그리고 홍석천의 어묵치즈까스로 냉장고 속 재료를 남김없이 털어내 시청자들의 눈과 입 모두를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정성으로 가득 찬 '수미네 반찬'은 이날 저녁 7시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종의 미 거둔 '달이 뜨는 강', 나인우 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많고 탈 많았던 '달이…
기사이미지
'강철부대' 박수민, 성추문 의혹 파…
기사이미지
"나라가 부르면 응할 것" 방탄소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