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조' 송중기X전여빈, 적 아킬레스건 노리기 위해 공조 [TV스포]

입력2021년 03월 20일(토) 14:20 최종수정2021년 03월 20일(토) 14:21
송중기 전여빈 / 사진=tvN 빈센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빈센조' 송중기와 전여빈이 적의 아킬레스건을 노린다.

20일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극본 박재범·연출 김희원) 측은 바벨그룹을 움직이는 최종 빌런을 찾아 나선 빈센조(송중기), 홍차영(전여빈)의 모습을 포착한 스틸컷을 공개했다. 여기에 겁먹은 홍차영의 얼굴은 이들에게 닥친 심상치 않은 위기를 알린다.

지난 방송에서 빈센조와 홍차영은 악덕 기업 바벨과 신광은행의 투자협약을 막기 위해 기막힌 작전을 펼쳤다. 이름하여 옴므파탈 작전. 빈센조는 비주얼 치트키로 신광은행장 황민성(김성철)의 마음을 흔들어 그가 바벨과 협약을 맺지 못하게 했다. 그러나 곧 최명희(김여진)의 역습이 이어졌다. 신광금융의 회장이 직접 나서서 바벨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것. 작전은 실패로 돌아갔지만, 악당 황민성만큼은 확실하게 징벌한 다크 히어로들의 활약은 짜릿했다. 여기에 홍차영은 바벨의 부정 혐의, 검찰과의 커넥션까지 낱낱이 밝히겠다고 선포하며 더 뜨거워질 전면전을 예고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컷에는 바벨의 진짜 보스를 찾기 시작한 빈센조와 홍차영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적이 흘린 작은 단서까지 찾아내기 위해 신경을 곤두세운다. 정인국(고상호) 검사와 마주한 빈센조와 홍차영. 날카로운 눈빛의 두 사람이 찾아낸 단서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겁에 질린 홍차영의 모습도 포착됐다.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 독종 홍차영답지 않게 두려움에 떠는 얼굴은 빌런들의 위협이 더 거세졌음을 실감케 한다. 그런 홍차영에게 담요를 덮어주는 빈센조의 다정함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비명을 지르며 뒷걸음질 치는 홍차영과 빈센조의 주변을 배회하는 검은 그림자의 모습이 담겨 위기감을 고조시켰다. 오늘(20일) 방송되는 9회에서는 다크 히어로들에게 연이어 당한 장준우(옥택연)가 빈센조를 처리하기 위해 칼을 꺼내 든다. 적의 아킬레스건을 끊어내려는 빈센조와 홍차영도 단서를 찾아 바벨의 진짜 보스에게 한 발짝씩 다가갈 전망. 바벨의 실세가 장준우라는 사실을 두 사람이 알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빈센조'는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끝까지 치졸한" 김정현, 사과마저 교묘한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드디어 배우 김정현이 입…
기사이미지
"시즌2 암시"…'아내의 맛', 줄행랑…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아내의 맛'이 조작 논란에 대한 언급…
기사이미지
류현진, 양키스전 6.2이닝 1실점 시…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2전3기 …
기사이미지
고개 숙인 김정현, '시간' 제작진→서현에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서예지에 이어 김정…
기사이미지
윤여정, 아카데미 트로피 향해 출국…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윤여정을 비롯한 영화 '미나리' …
기사이미지
장태유 감독, 서예지와 염문설에 명…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지난 2018년 MBC 수목드라마 '시간' 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