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필 스페셜', 日 오리콘 1억 스트리밍 돌파

입력2021년 04월 07일(수) 10:10 최종수정2021년 04월 07일(수) 10:27
트와이스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트와이스의 'Feel Special'(필 스페셜)이 일본 오리콘 1억 스트리밍을 돌파하며 롱런 인기를 입증했다.

일본 오리콘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트와이스의 'Feel Special'이 7일 발표된 최신 오리콘 주간 스트리밍 차트(3월 29일~4월 4일 집계)에서 재생 수 138만 회를 기록하고 누적 스트리밍 1억 66만 건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 노래는 2019년 9월 발매 이후 같은 해 10월 7일 자 해당 랭킹에 진입한 이후 80주 연속 차트인에 성공하며 꾸준한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이로써 트와이스는 여성 그룹 사상 두 번째로 오리콘 1억 스트리밍 달성 기록을 남기며 'K팝 대표 걸그룹'의 굳건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만든 'Feel Special'은 '어두운 마음의 터널을 마주했을 때, 소중한 사람들이 선사하는 가슴 벅찬 순간'을 가사로 표현해 리스너들에게 진한 감성과 공감을 안기며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트와이스는 최근 글로벌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 전 세계 누적 스트리밍 수가 25억 회를 거뜬히 넘기는 성과도 이뤘다. 데뷔곡 'OOH-AHH하게'(우아하게)부터 2020년 12월 발매한 최신곡 'CRY FOR ME'(크라이 포 미)까지 스포티파이에 등록한 음원들의 누적 재생 수 총합이 25억 회를 돌파하며 탄탄한 글로벌 인기를 뽐냈다.

한편 트와이스는 이 같은 대기록의 기세를 몰아 5월 12일에 일본 싱글 8집 'Kura Kura'(쿠라 쿠라)를 발표하고 팬들의 성원에 보답한다. 새 싱글과 동명인 타이틀곡은 JYP 수장 박진영이 작사를 맡아 또 한 번의 흥행을 기대케 한다. '상대를 만난 순간 마법에 걸린 듯 둘만의 세계로 깊게 빠져들어버린 듯한 감정'을 그렸고, 트와이스 멤버들은 사랑이 주는 어지럽고도 아찔한 마음과 함께 상상 속 사랑이 점차 현실적인 사랑으로 변해가는 상황을 표현해 국내외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