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데이트 아닌 상담" 서지혜·김정현, 거듭 열애설 부인 [ST이슈]

입력2021년 04월 08일(목) 15:22 최종수정2021년 04월 08일(목) 16:01
사랑의 불시착 서지혜 김정현 /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서지혜와 김정현이 열애설에 휘말렸다. 양 배우는 소속사를 통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내놓았으나 사생활 현장이 폭로되며 열애설에 무게가 실린 상황이다.

8일 한 매체는 서지혜와 김정현이 2019년 방송된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서로 마음을 키워갔고 이후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김정현은 서지혜의 여성스러우면서도 센스있는 모습에 반했고, 서지혜는 김정현이 6세 연하임에도 불구하고 세심하면서도 적극적인 모습에 마음을 열었다고.

서지혜와 김정현은 2016년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 함께 출연했다. 이후 '사랑의 불시착'에서 연인으로 호흡했다. 뿐만 아니라 서지혜가 출연했던 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 김정현이 특별출연하며 의리를 과시하기도 했다.

특히 서지혜와 김정현의 열애설은 '사랑의 불시착'이 낳은 두 번째 연인이라는 점에서 대중의 이목을 더욱 끌었다. 앞서 현빈과 손예진이 열애설을 인정하며 '사랑의 불시착' 팬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던 터다.

그러나 열애설 의혹이 불거지자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친한 사이는 맞지만, 김정현과의 열애는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김정현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역시 "(서지혜와)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소속사의 빠른 선 긋기에 열애설은 사실 무근으로 정리되는 듯 했으나 오후 들어 두 사람의 사생활을 포착한 사진들이 보도되며 다시 한번 뜨겁게 달궈졌다. 이날 디스패치가 "서지혜와 김정현은 1년째 사랑을 이어가고 있고, 두 사람의 데이트 장소는 주로 집이었다"며 함께 집으로 향하는 데이트 사진을 공개한 것. 이에 자연스럽게 열애설에 힘이 실렸다.

그럼에도 서지혜 측은 "집이 가까워서 왕래했을 뿐이다. 친한 사이일 뿐 절대 연인 사이는 아니다. 서로 집이 가깝고 코로나19 시국인 만큼 편하게 집에 놀러 간 것일 뿐"이라면서 열애설을 적극적으로 부인했다. 김정현 소속사는 현재 연락이 닿고 있지 않다.

뿐만 아니라 김정현이 서지혜 소속사로 이적을 준비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두 사람의 열애설에 대한 사실 유무가 이목을 모으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논란…일…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
기사이미지
3월 극장가, '미나리'가 가져다 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3월, 영화 '미나리'의 개봉 효과로 극…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수 오류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
기사이미지
유소연, 롯데 챔피언십 1R 7언더파…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유소연이 롯데 챔피언십 첫날 산뜻한 …
기사이미지
새 판 짜인 수목극, '마우스'·'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잠잠하던 수목극 판도가 요동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