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연패 탈출' 김태형 감독 "양석환 좋은 모습, 불펜투수들 완벽했다"

입력2021년 04월 14일(수) 22:47 최종수정2021년 04월 14일(수) 22:47
김태형 감독 / 사진=DB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2연패에서 탈출한 두산 베어스의 김태형 감독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두산은 1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펼쳐진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와의 홈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이로써 2연패에서 벗어난 두산은 올 시즌 5승4패를 마크했다.

두산은 선발투수 이영하의 호투 속에 5회초까지 KT와 1-1로 맞섰다. 그러나 두산의 저력은 매서웠다. 5회말 2사 후 호세 미구엘 페르난데스의 중전 안타와 박건우의 우익수 오른쪽 2루타, 김재환의 볼넷으로 만루를 만들었다.

두산은 절호의 찬스에서 양석환의 2타점 적시타로 3-1 리드를 잡았다. 이후 마운드에 이승진, 박치국, 김강률을 투입해 KT 타선을 봉쇄했다. 결국 2연패를 끊고 시즌 5번째 승리를 거뒀다.

두산의 김태형 감독은 경기 후 "선발투수인 이영하가 잘 해줬다. 예전 등판에 비해 점점 경기를 치를수록 좋아지는 모습"이라며 "양석환도 중심타자로서 좋은 모습을 나타냈다. 야수들도 경기에 집중하는 모습이 좋았고 불펜 투수들이 완벽하게 잘 막아줘 승리할 수 있었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한편 두산은 15일 선발투수로 좌완투수 유희관을 내세웠다. 반면 KT는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를 선발 마운드에 올린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정현, 새 소속사에 둥지→논란 후 심경 "…
기사이미지
이효리·김아중 이어 서이숙, 황당…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서이숙이 벌써 두 번째 황당한 사…
기사이미지
드라마로 재미 본 넷플릭스, 이번엔…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 시장에서 강세를 보인 넷플릭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뉴욕의 중심에서 '반가사유상'…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의 빛나는 국보,…
기사이미지
'구원등판' 김광현, 컵스전 공 6개…
기사이미지
'너의 밤'→'아이돌', 시청자 과몰…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너의 밤이 되어줄게', '아이돌' 등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