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부대' 이진봉 "박수민 중사와 친해, 손절 여부 밝힐 필요 없어"

입력2021년 04월 21일(수) 12:59 최종수정2021년 04월 21일(수) 12:59
이진봉 박수민 / 사진=이진봉 유튜브, 채널A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강철부대' 707 특임단 이진봉이 최근 성추문 의혹에 휘말린 박수민 중사와의 관계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20일 이진봉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저의 입장을 밝히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이진봉은 "박수민 중사와 친한 사이 맞다"며 "친하다고 해서 추구하는 취향과 가치관까지 똑같을 수 없다. 또 아무리 친해도 개인 사생활은 다 알 수 없다"고 밝혔다.

또한 앞서 게재된 박 중사의 촬영 삭제 여부와 관련해 "이 시점에서 지난 영상을 갑자기 삭제하는 것이 이상하다고 판단했다. 지난 영상을 삭제 안 했다는 이유로 근거 없는 의혹 불거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진봉은 박 중사와의 손절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그는 "박 중사와 손절하고 안 하고의 결정은 지극히 개인적인 인간관계"이라며 "굳이 이 자리에서 공식적으로 밝힐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MBC 보도는 저와 연관성이 없다는 사실을 밝힌다. 다만 이번 일로 박 중사와 유쾌하고 아름다운 추억까지 매도되지 않았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박수민 중사는 13일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에서 돌연 하차했다. 이후 17일 MBC 시사프로그램 '실화탐사대'에서는 707특임단 출신 A 중사의 폭력, 성폭행, 대부업 등 사생활 논란에 대해 파헤쳤다.

또한 '실화탐사대'는 A 중사에 대해 "최근 특수부대 출신의 예비역들이 모여 최고의 부대를 가리는 인기 예능에 출연 중이며 유튜브 채널까지 운영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A 중사가 박수민이 아니냐는 추측을 제기한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