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삽시다' 박원숙 "아들, 생전 내게 인생 패배자라더라" [TV스포]

입력2021년 06월 19일(토) 13:09 최종수정2021년 06월 19일(토) 13:09
박원숙 / 사진=KBS2 '같이 삽시다3'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같이 삽시다' 자매들이 인생 선배 면모를 보였다.

21일 방송되는 KBS2 '박원숙의 같이삽시다'에서 자매들은 평창 주민과의 만남 프로젝트 두 번째이자 최연소 사연자를 만났다. 29세 간호사의 인생 고민 글을 보고 집으로 초대한 사선녀. 박원숙과 김청은 각자의 29세를 되짚어보며 “복잡해지기 시작, 많이 아팠어”라며 고난의 마지막 20대를 고백했다.

이윽고 도착한 사연자는 인생 선배인 자매들에게 “인생을 잘 살고 있는 것인지”에 대해 고민을 털어놨다. 혜은이는 사연자와 비슷한 또래인 자신의 딸을 언급하며 딸이 진로로 고민할 때마다 해주었던 조언에 대해 얘기했다. 자매들도 놀란 혜은이의 의외의 모습은 무엇이었을까.

이어 박원숙은 “나는 어느 날 돌아보니까 진짜 인생 실패자인거야”라고 말해 또 한 번 자매들을 놀라게 했다. 지나온 인생들을 돌아보며 하루 종일 눈물 흘린 날이 있다는 박원숙. 심지어 그녀의 아들은 생전 박원숙을 향해 “엄마는 인생 패배자”라고 까지 언급했다고. 그녀는 아들의 발언에 어떻게 대처했을까.

한편 젊었을 때부터 한약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는 김영란은 자매들을 이끌고 약초가 유명한 홍천으로 향했다. 특히 여자에게 좋다는 꽃밭에 먼저 들린 자매들은 드넓게 펼쳐진 꽃밭을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약초로 유명한 홍천 전통시장에 방문한 김영란은 본인은 물론 혜은이의 목 건강까지 챙기며 꼼꼼하게 온갖 약초를 쓸어 담았다. 뿐만 아니라 무기력에 좋다는 백하수오에 집착하며 온 시장을 뒤진 끝에 찾아낸 백하수오의 정체를 보고 깜짝 놀랐다고 한다. 21일 오후 8시 30분 방송.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로맨스부터 스릴러까지…보름달만큼 풍성한…
기사이미지
'보복협박 혐의' 양현석, 휴대전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
기사이미지
남궁민·이하늬·김고은…금토극 동…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검은태양', '원 더 우먼', '유미의 세…
기사이미지
"정형화된 오디션 NO"…'야생돌'은 다르다 …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야생돌'이 뜨거운 관심 …
기사이미지
황선홍 감독 "태극마크 가슴 벅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한다는 자긍심을 갖고…
기사이미지
천상지희 선데이, 유산 고백 "짧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