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올림픽 독도 표기 빼라" 서경덕, 전 세계 IOC 위원들에 항의

입력2021년 07월 02일(금) 09:59 최종수정2021년 07월 02일(금) 10:04
사진=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도쿄 올림픽 독도 표기 삭제하라"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2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및 전 세계 IOC 위원 전원(102명 중 한국 측 제외)에게 도쿄 올림픽 홈페이지의 독도 표기를 삭제하라는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밝혔다.

이번 메일은 지난달 서 교수가 도쿄 올림픽 홈페이지의 독도 표기를 처음 발견한 후 IOC 측에 항의 메일을 보냈으나 "일본 측에 문의하라"는 답변에 대한 또 한번의 항의 메일이다.

특히 자크 로게 전 IOC 위원장 등 47명의 IOC 명예회원들에게도 같은 내용의 항의 메일을 보내 IOC의 독도에 관한 '이중적인 잣대'를 질타했다.

이번 메일에서 서 교수는 "지난 평창 동계올림픽 당시 한반도기의 독도 표기에 대해 일본 측은 항의했고, 또한 IOC에서도 한국 측에 독도 표기가 정치적인 문제라며 뺄 것을 권고해 한국은 이를 받아 들였다"고 2018년도의 상황을 설명했다.

또한 그는 "하지만 IOC는 현재 다른 입장을 보이고 있는데, 독도 표기가 '정치적인 의도'가 아닌 '지형학적 표기'라는 일본 측의 일방적인 주장을 받아들여 독도 표기를 빼라고 권고하지 않고 있다"며 형평성 논란을 지적했다.

특히 서 교수는 "가장 중립적인 입장을 고수해야 할 IOC가 이런 편파적인 행동을 취하는 것은 '올림픽 정신'에도 위배되는 행위다. 일본 측이 독도 표기를 뺄 수 있도록 최대한 빠른 조치를 취해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서 교수는 항의 메일에 지리적, 역사적, 국제법적으로 독도가 한국 영토임을 증명하는 영문자료도 함께 첨부했다.

한편 서 교수는 하시모토 세이코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장 및 조직위원회 측에 독도 표기를 삭제하라는 항의 메일을 지속적으로 보내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정현, 새 소속사에 둥지→논란 후 심경 "…
기사이미지
이효리·김아중 이어 서이숙, 황당…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서이숙이 벌써 두 번째 황당한 사…
기사이미지
드라마로 재미 본 넷플릭스, 이번엔…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 시장에서 강세를 보인 넷플릭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뉴욕의 중심에서 '반가사유상'…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의 빛나는 국보,…
기사이미지
김하성, SF전 솔로홈런 폭발…SD는…
기사이미지
'너의 밤'→'아이돌', 시청자 과몰…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너의 밤이 되어줄게', '아이돌' 등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