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타오카 나사, '54홀 축소' 마라톤 클래식 우승…양희영 공동 5위

입력2021년 07월 12일(월) 09:39 최종수정2021년 07월 12일(월) 09:39
하타오카 나사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하타오카 나사(일본)가 마라톤 클래식 정상에 올랐다.

12일(한국시각)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 하일랜드 미도우스 골프 클럽(파71/6555야드)에서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 최종 라운드가 진행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폭우로 인해 경기가 중단됐다. 이후 LPGA 투어는 상황을 지켜봤지만 더 이상 경기를 할 수 없는 상황이 되면서 54홀로 대회를 마무리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3라운드까지 19언더파 194타로 단독 선두를 달린 하타오카가 우승 트로피의 주인이 됐다. 이번 우승으로 하타오카는 시즌 첫 승, LPGA 투어 통산 4승째를 기록했다. 안방에서 열리는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일군 우승이라 더욱 의미가 깊다.

미나 하리가에와 엘리자베스 쇼콜(이상 미국)은 각각 13언더파 200타로 공동 2위에 자리했다. 에스더 헨셀레이트(독일)가 12언더파 201타로 그 뒤를 이었다.

한국 선수 가운데는 11언더파 202타를 기록한 양희영이 공동 5위에 오르며 가장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박인비와 최운정은 8언더파 205타로 공동 22위에 자리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픽시 "한가위 계획? 멤버들끼리 윷놀이·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그룹 픽시가 한가위 계획…
기사이미지
'갯마을 차차차' 성태 "보름달에 빌…
기사이미지
'열일' 방탄소년단·'휴식' 트와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족 최대의 명절, 한가위가 다가왔다…
기사이미지
노엘이 또…무면허 운전·경찰 폭행→사과에…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의 …
기사이미지
류현진, 미네소타전 2이닝 5실점 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부진의 …
기사이미지
'보이스'·'기적'→'캔디맨', 한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다양한 장르의 영화들이 한가위 관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