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극장' 김수연, 베트남 아내→처제와 한집살이 "마음이 여유로워" [TV캡처]

입력2021년 07월 26일(월) 08:08 최종수정2021년 07월 26일(월) 08:10
투이 김수연 짠 티 뎀 / 사진=KBS1 인간극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인간극장' 김수연 씨가 베트남에서 모셔온 장모님, 처제를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은 '투이 사장님 좋아요' 1부로 꾸며져 전라북도 정읍에서 베트남 채소 농장을 일구며 사장님이 된 투이(27)와 그의 남편 김수연(48) 씨의 일상이 그려졌다.

김수연 씨는 임신 후 힘들어하는 아내 투이를 위해 장모님 짠 티 뎀을 한국으로 모셔왔다. 이날 짠 티 뎀은 딸 부부를 보며 "둘이 행복하게 살고 있는 것을 보니 좋다"고 말했다.

이어 "중요한 것은 서로 이해해 주고 서로 챙겨주는 거다. 이렇게 사는 걸 보면 저도 안심이 된다"고 덧붙였다.

김수연 씨는 장모님에 이어 베트남에 혼자 남겨진 처제까지 한국으로 데려왔다. 장모님, 처제와 한집살이를 하고 있는 그는 "(한국에서) 처제도 이제 학교를 다니게 되고 장모님도 저희 일을 도와준다. 제가 마음이 많이 여유로워졌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종방연을 예능에서…'해치지 않아'·'산촌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
기사이미지
알렉 볼드윈, 영화 촬영 중 소품총…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63)이 영화…
기사이미지
김선호 하차…'1박 2일', 출연자 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