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연 "아열대 채소 재배 후 수입 증가, ♥투이 덕분"(인간극장) [TV캡처]

입력2021년 07월 26일(월) 08:17 최종수정2021년 07월 26일(월) 08:19
김수연 투이 / 사진=KBS1 인간극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인간극장' 김수연 씨가 아내 투이 덕에 수입이 크게 늘어났다고 밝혔다.

26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은 '투이 사장님 좋아요' 1부로 꾸며져 전라북도 정읍에서 베트남 채소 농장을 일구며 사장님이 된 투이(27)와 그의 남편 김수연(48) 씨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김수연 씨는 "애호박 농사를 하다 아열대 채소로 돌아섰다. 그러면서 수입도 그때보다는 네다섯 배 늘었다"고 말했다.

이어 "아내가 워낙 방송 체질이다. 방송이 (아내의) 장점이다 보니 제가 그 옆에서 뒷받침만 해 주면 되더라"고 덧붙였다.

처음 작은 텃밭으로 시작된 채소 농장은 하우스 9동으로 규모를 늘렸다. 투이는 박을 비롯해 줄콩, 여주, 라우람 등 베트남 채소를 재배하고 이를 방송을 통해 홍보하며 사업을 키워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신민아·김선호, '로코 장인' 굳히기 ['갯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청정 무해한 가슴 따뜻한…
기사이미지
"한심해" 방탄소년단 뷔, 열애설 부…
기사이미지
'프듀' 김국헌→'슈퍼스타' 김영근…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타 오디션 출신 가수들이 '국민가수'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