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사브르, 단체전 결승 진출 실패…동메달 도전

입력2021년 07월 31일(토) 14:10 최종수정2021년 07월 31일(토) 14:10
김지연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여자 사브르 대표팀이 러시아올림픽위원회에 패해 동메달 결정전으로 밀려났다.

김지연과 윤지수, 최수연, 서지연으로 구성된 여자 사브르 대표팀은 31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펜싱 여자 사브르 단체전 준결승전에서 러시아에 26-45로 졌다.

한국은 앞서 열린 헝가리와의 8강전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재역전승을 거두고 4강에 진출했다. 하지만 러시아의 벽은 높았다. 개인전 금, 은메달리스트를 보유한 러시아를 상대로 한국은 초반부터 큰 점수 차의 리드를 허용하며 패배의 쓴맛을 봤다.

한국은 1라운드에 김지연, 2라운드에 최수연이 출전했지만, 4-10으로 끌려가며 불안한 출발을 했다. 3라운드에서 윤지수가 분전하며 10-10 동점을 만들었지만, 이후 연속 실점하며 다시 10-15로 리드를 허용했다.

이후에도 어려운 경기가 계속됐다. 4라운드에서 12-20, 5라운드에서 13-25, 6라운드에서 14-30으로 계속해서 점수 차이가 벌어졌다.

한국은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며 추격을 시도했지만, 러시아의 기세를 막기에는 역부족이었다. 7라운드 17-35, 8라운드 24-40으로 끌려간 한국은 결국 26-45로 러시아에 무릎을 꿇었다.

한국은 이날 오후 6시30분 펼쳐지는 동메달 결정전에서 이탈리아와 격돌한다. 한국을 이긴 러시아는 프랑스와 결승전에서 맞붙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