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P.' 정해인 "미필 신승호, 어려운 연기 완벽 소화" 칭찬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1년 09월 01일(수) 15:22 최종수정2021년 09월 01일(수) 15:22
정해인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D.P.' 정해인이 배우 신승호의 연기를 칭찬했다.

1일 정해인은 화상 인터뷰를 통해 취재진과 만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와 관련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D.P.'는 탈영병들을 잡는 군무 이탈 체포조(D.P.) 준호와 호열이 다양한 사연을 가진 이들을 쫓으며 미처 알지 못했던 현실을 마주하는 이야기를 그렸다.

정해인은 'D.P.'에서 폭력적이고 무기력한 환경을 피해 도망치듯 입대한 이등병 안준호를 맡았다. 준호는 잔인한 현실을 피해 갓 입대한 이등병으로 남다른 눈썰미, 수준급 복싱 실력으로 군무 이탈 체포조 D.P.로 차출된 인물이다.

이날 정해인은 육군 헌병대 병장 황장수 역을 맡은 신승호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연기를 너무 훌륭하게 잘해줬다. 아직 군대를 안 간 미필자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캐릭터 분석이 완벽했다"고 칭찬했다.

이어 "감독님의 디렉션을 정말 유연하게 잘 받는 상황들이 많았다. 어렵기도 하고, 불편하고 거북할 수도 있는 연기일 수도 있는데 정말 잘 소화해줬다"며 "실제 성격은 정말 예의 바르고 착하고 선하다"라고 웃었다.

정해인은 "둘 다 첫 촬영 날이었는데 생활관에서 저를 괴롭혀야 하는 신을 찍었다. 가슴도 때리고, 뺨도 때려야 하는 장면이었기 때문에 서로 얘기도 많이 나누고, 저를 편하게 때릴 수 있게 해주려고 노력했던 기억이 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펜타곤 키노, 코로나19 확진…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기사이미지
타격왕 이정후, 한은회 선정 '2021…
기사이미지
1%대 추락한 '학교 2021'·'멜랑꼴…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수목극이 단체로 시청률 2%를 넘지 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