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오인혜, 오늘(14일) 사망 1주기…36세에 떠난 못다 핀 꽃

입력2021년 09월 14일(화) 10:01 최종수정2021년 09월 14일(화) 10:02
오인혜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오인혜가 세상을 떠난 지 1년이 흘렀다.

오인혜 지난해 9월 14일 인천 연수구에 위치한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이후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던 중 호흡과 맥박을 회복했으나 끝내 사망했다. 향년 36세.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유서가 발견되지 않아 고인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봤다. 부검 결과에서도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

오인혜는 2011년 영화 '우리 이웃의 범죄'로 데뷔해 '붉은 바캉스 검은 웨딩' '마스터 클래스의 산책' '설계', 드라마 '나만 빼고 연애중' '연남동 539' 등에 출연했다.

고인은 인천가족공원에서 영면에 들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완벽하다…무엇을 상상하든 그 이상 ['유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뭘 상상하든, 그 이상이다…
기사이미지
작열하며 떠오른 MBC의 구원투수 […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MBC의 선택이 옳았다. 작열하는 빛을 …
기사이미지
'보이스'·'기적'→'캔디맨', 한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다양한 장르의 영화들이 한가위 관객들…
기사이미지
코미디 필승 조합 ['원 더 우먼' 첫방]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코미디와 카타르시스는 시…
기사이미지
류현진, 미네소타전 2이닝 5실점 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부진의 …
기사이미지
로맨스부터 스릴러까지…보름달만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