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S' 최원준, KT전 6이닝 4K 1실점…9승 보인다

입력2021년 09월 15일(수) 20:40 최종수정2021년 09월 15일(수) 20:40
최원준 / 사진=DB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두산 베어스의 선발투수 최원준이 승리 조건을 갖췄다.

최원준은 15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펼쳐진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wiz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5피안타 2사사구 4탈삼진 1실점을 마크했다.

이로써 퀄리티스타트(QS, 6이닝 3자책점 이하)를 달성한 최원준은 올 시즌 평균자책점 3.07을 기록했다.

최원준은 1회초 상대 테이블세터 조용호와 황재균에게 연속 중전 안타를 맞아 불안한 출발을 했다. 이어 강백호에게 1타점 2루 땅볼을 허용해 첫 실점을 내줬다.

절치부심한 최원준은 이후 배정대를 삼진, 김민혁을 2루수 땅볼로 정리하고 추가 실점을 봉쇄했다.

최원준은 2회초 오윤석과 제러드 호잉을 각각 좌익수 뜬공, 삼진으로 2아웃을 만들었다. 이후 허도환에게 좌전 안타를 맞았지만 신본기를 유격수 땅볼로 잠재우고 실점 없이 2회초를 끝냈다.

기세를 탄 최원준은 3회초 조용호와 황재균을 삼진, 우익수 뜬공으로 묶어 2아웃을 만들었다. 이어 강백호에게 좌익수 왼쪽 2루타를 맞았지만 배정대를 좌익수 플라이로 정리해 무실점으로 이닝을 마쳤다.

최원준은 4회초 김민혁을 우익수 뜬공으로 묶어 좋은 흐름을 이어갔다. 그러나 오윤석에게 볼넷을 내줘 1사 1루를 만들었다. 이후 호잉을 3루수 플라이로 처리했지만 허도환에게 우전안타를 내줘 1,2루에 몰렸다. 계속된 투구에서 신본기를 중견수 뜬공으로 막고 5회초를 마무리했다.

위기를 넘긴 최원준은 5회말 조용호와 황재균, 강백호를 삼진, 1루수 땅볼, 2루수 뜬공으로 막으며 삼자범퇴로 정리했다.

6회초에도 마운드에 오른 최원준은 선두타자 배정대에게 볼넷을 허용했다. 계속된 투구에서 김민혁을 중견수 직선타로 처리해 한숨을 돌렸지만 배정대의 2루 도루로 위기를 맞이했다. 그러나 오윤석과 호잉을 우익수, 중견수 뜬공으로 정리하고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최원준은 이후 마운드를 이영하에게 넘겨주고 이날 등판을 마무리했다. 두산은 최원준의 호투 속에 7회초 현재 6-1로 앞서고 있다. 최원준은 시즌 9승 조건을 갖추게 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완벽하다…무엇을 상상하든 그 이상 ['유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뭘 상상하든, 그 이상이다…
기사이미지
작열하며 떠오른 MBC의 구원투수 […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MBC의 선택이 옳았다. 작열하는 빛을 …
기사이미지
로맨스부터 스릴러까지…보름달만큼…
기사이미지
코미디 필승 조합 ['원 더 우먼' 첫방]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코미디와 카타르시스는 시…
기사이미지
류현진, 미네소타전 2이닝 5실점 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부진의 …
기사이미지
"정형화된 오디션 NO"…'야생돌'은…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야생돌'이 뜨거운 관심 속 베일을 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