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관 마침내 통산 100승' 두산, 키움 꺾고 5위 도약

입력2021년 09월 19일(일) 16:57 최종수정2021년 09월 19일(일) 16:57
유희관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두산 베어스가 유희관의 호투와 양석환의 멀티 홈런을 앞세워 키움 히어로즈를 제압했따.

두산은 19일 오후 2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키움과 원정경기에서 6-0으로 이겼다.

이로써 3연승을 질주한 두산은 시즌 52승5무51패를 기록하며 5연패에 빠진 키움을 제치고 5위로 올라섰다.

두산의 선발투수 유희관은 6이닝 6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를 선보이며 시즌 3승(5패)째를 수확했다.

승수를 쌓은 유희관은 KBO 리그 통산 100승의 금자탑을 쌓았다. 구단 세 번째이자 좌완 7번째로 100승 대열에 합류했다.

타선에서는 양석환이 2안타(2홈런) 5타점으로 맹타를 휘둘렀다.

키움 선발 김동혁은 3.2이닝 4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1볼넷 3실점으로 부진하며 패전의 멍에를 썼다.

이날 선취점은 두산의 몫이었다. 두산은 4회초 2사 1, 2루에서 터진 양석환의 스리런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이어 6회초에는 1사 1루 상황에서 나온 김재환의 적시타와 양석환의 이날 두 번째 홈런으로 3점 더 추가했다.

키움은 유희관에 이어 홍건희, 이영하, 김강률(이상 1이닝 무실점)이 차례로 등판한 두산 마운드에 막혀 단 1점도 만회하지 못했다.

결국 경기는 두산의 완승으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스파이더맨'·'킹스맨'·'매트릭스', 극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기사이미지
홍정호, 24년 만에 수비수 MVP…감…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전북현대의 5연패를 이끈 홍정호가 24…
기사이미지
안정빈, 6년 교제한 연하 비연예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