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복귀' 손흥민, 낮은 평점 받아…英 매체 "후반 별다른 활약 없었다"

입력2021년 09월 20일(월) 09:29 최종수정2021년 09월 20일(월) 09:29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종아리 부상에서 복귀해 첼시전 풀타임 활약을 펼쳤지만 낮은 평가를 받았다.

토트넘은 20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첼시와의 2021-22 프리미어리그(PL) 5라운드 경기에서 0-3으로 패했다.

이로써 프리미어리그 2연패에 빠진 토트넘은 승점 9점으로 7위를 기록했다.

종아리 부상에서 복귀한 손흥민은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며 맹활약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는 데 실패했다.

손흥민은 경기 초반부터 왼쪽과 오른쪽, 측면 돌파를 시도하며 팀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또한 적극적인 전방 침투로 득점을 정조준했다.

활발한 몸놀림을 선보이던 손흥민은 전반 32분 상대 골키퍼와 1대1로 맞서며 결정적인 득점 찬스를 맞기도 했다. 하지만 회심의 슈팅이 케파 아리사발리가의 선방에 막히며 아쉬움을 남겼다. 결국 전반은 득점 없이 마무리됐다.

그러나 후반 들어 토트넘은 첼시에게 압도적으로 밀리며 연이어 실점을 내줬다. 그 속에서 손흥민은 공을 잡을 기회도 놓치며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결국 토트넘은 첼시에 0-3으로 완패를 당했다.

경기 후 손흥민은 낮은 평점을 받았다. 영국 매체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평점 4점을 매기며 "후반에 별다른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부상에서 돌아온 선수처럼 보였고 공을 거의 건드리지 못했다"고 낮은 평가를 내렸다.

영국 매체 이브닝스탠다드 또한 "전반 케파와 1대1 상황은 토트넘 최고의 찬스였다"며 "그러나 이후에는 첼시의 수비를 거의 위협하지 못했다"며 손흥민에게 평점 5점을 부과했다.

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닷컴 또한 손흥민에게 평점 6점을 주며 팀내 하위권으로 분류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