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벨기에에 3-2 대역전승…UNL 결승 진출

입력2021년 10월 08일(금) 09:55 최종수정2021년 10월 08일(금) 09:55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프랑스가 대역전승을 거두며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UNL) 결승전에 진출했다.

프랑스는 8일(한국시각) 이탈리아 토리노에 위치한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UNL) 4강에서 벨기에를 3-2로 꺾었다.

이로써 프랑스는 스페인과 11일 결승전을 벌이게 됐다.

이날 먼저 흐름을 잡은 것은 벨기에였다. 강한 전방 압박과 빠른 공수 전환으로 프랑스의 수비진을 흔든 벨기에는 전반 37분 야닉 페레이라 카라스코가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아냈다.

기세를 탄 벨기에는 전반 40분 로멜루 루카쿠가 케빈 데 브라이너의 패스를 받아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프랑스의 골 망을 갈라 2-0으로 달아났다.

궁지에 몰린 프랑스는 후반 들어 공격적으로 올라오며 반격에 나섰다. 결국 후반 17분 카림 벤제마가 왼발 터닝슛을 터뜨려 1-2로 따라붙었다.

추격의 고삐를 당긴 프랑스는 이후 파상공세를 펼치며 벨기에를 몰아붙였다. 끝내 후반 24분 앙투안 그리즈만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유도했고 이를 킬리안 음바페가 성공시켜 2-2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양 팀은 이후 치열한 공방전을 펼치며 추가골을 정조준했다. 마지막에 웃은 것은 프랑스였다. 후반 45분 파바르의 크로스가 알더베이럴트의 발을 맞고 흘렀고 이를 테오 에르난데스가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스페인의 골네트를 흔들었다. 결국 경기는 프랑스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