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수업' 김재인 "짝사랑 연기? 진영 잘생겨서 바로 몰입"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1년 10월 14일(목) 12:30 최종수정2021년 10월 14일(목) 19:39
경찰 수업 김재인 /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경찰 수업' 김재인이 짝사랑 연기 비법에 대해 전했다.

배우 김재인은 13일 오전 스포츠투데이와 KBS2 월화드라마 '경찰 수업'(극본 민정·연출 유관모)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경찰 수업'은 온몸 다 바쳐 범인을 때려잡는 형사와 똑똑한 머리로 모든 일을 해결하는 해커 출신 범죄자 학생이 경찰대학교에서 교수와 제자의 신분으로 만나 공조 수사를 펼치는 좌충우돌 캠퍼스 스토리다. 김재인은 극중 유도부원으로 들어온 선호(진영)를 짝사랑하는 선배 윤나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날 김재인은 짝사랑 연기에 대해 전했다. 그는 "나래는 '금사빠(금방 사랑에 빠지는 사람)'다. 선호에게 반하고, 민규(추영우)에게도 반한다. 짝사랑 연기는 어렵지 않았다. 진영과 추영우가 워낙 잘생기고 성격도 좋고 나이스한 친구들이라 몰입이 금방 되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사실 난 '금사빠'는 아니다. 실제 좋아하면 직진하는 건 나래랑 비슷하다. 그래도 나래 성격상 박애주의자라 사랑에 금방 빠지는 건 이해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 김재인은 민규와 연결되는 결말에 대해 "처음부터 선호랑은 안 될 걸 예감했다. 사랑에 잘 빠지는 나래라면 분명 다른 사람에게 반하면서 끝날 거라고 생각하긴 했다. 그런데 그게 민규일지는 몰랐다. 민규랑은 짝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공조하던 사이 아니냐"고 했다.

그러면서 "추영우가 대본을 먼저 보고 '우리 러브라인이다. 영광'이라고 하더라. 서로 고맙고 영광이라고 하면서 잘 마무리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종방연을 예능에서…'해치지 않아'·'산촌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
기사이미지
알렉 볼드윈, 영화 촬영 중 소품총…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63)이 영화…
기사이미지
김선호 하차…'1박 2일', 출연자 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