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렬하고 유쾌하게"…'마이 네임', 현장 비하인드 공개

입력2021년 10월 18일(월) 11:22 최종수정2021년 10월 18일(월) 11:22
마이 네임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마이 네임'의 현장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의 '마이 네임'이 공개 이후 평단과 시청자 모두에게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는 가운데 18일 돈독한 전우애를 자랑하는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공개된 스틸은 새로운 액션 누아르 장르를 만들기 위해 치열하게 고민했던 김진민 감독과 제작진, 그리고 진지하게 촬영에 임하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을 담고 있다. 카메라가 꺼진 뒤에도 '마이 네임' 속 캐릭터 그 자체에 오롯이 녹아들어 세심하게 모니터링을 하고 있는 한소희를 비롯, 박희순, 안보현, 김상호, 이학주, 장률, 윤경호의 모습은 이들이 쌓아나간 밀도 높은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또한, 얽히고설킨 캐릭터들 간의 관계로 시종일관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내는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배우들의 밝은 웃음은 훈훈한 분위기가 넘치는 현장이었음을 짐작게 한다.

박희순과 안보현은 "촬영 내내 함께 땀을 흘리고, 서로의 안위를 걱정하는 돈독한 마음으로 즐겁고 행복하게 촬영에 임했다", "서로 합을 맞춰 한 신 한 신을 완성해 나가야 하는 액션이 많다 보니 촬영 내내 현장에서 함께 웃을 수 있고, 그만큼 시너지가 많이 나오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든다"며 배우들이 보여줄 빛나는 연기 앙상블에 기대를 더했다.

특히 김진민 감독은 "선배인 박희순, 김상호 배우가 중심이 되어 후배들을 편안한 분위기로 만들어줬다. 덕분에 팀워크가 안 좋을래야 안 좋을 수가 없는 현장이었다"며 유쾌한 현장을 위해 노력했던 배우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스파이더맨'·'킹스맨'·'매트릭스', 극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기사이미지
홍정호, 24년 만에 수비수 MVP…감…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전북현대의 5연패를 이끈 홍정호가 24…
기사이미지
안정빈, 6년 교제한 연하 비연예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