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폭로글, A씨 정체 드러나면 반전 가능하지만 이미지 타격"

입력2021년 10월 19일(화) 20:29 최종수정2021년 10월 20일(수) 07:18
김선호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유튜버 이진호가 배우 김선호를 향한 주장을 이어갔다.

이진호는 1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를 통해 '전여친 정체가 왜? 김선호 쩔쩔매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돼 파장이 일었다. 이에 이진호는 "제가 어제 폭로글에서 언급한 대세 배우 K 씨는 김선호 씨라고 밝힌 바 있는데, 실명을 공개한 이후 엄청난 파장이 일었다. 결국 그간 입을 굳게 닫았던 소속사 측도 공식 입장을 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이진호는 "소속사가 사실무근이고 법적 대응을 강력히 하겠다는 말 대신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했다. 아니라면 소속사 입장에선 굉장히 간단한 문제다. 확인 이후 강경 대응하겠다, 허위사실 유포 결코 좌시하지 않겠다는 입장만 내면 간단하다. 문제는 이런 입장문이 나오는는 데 오랜 시간이 걸렸다는 것이다. 이 정도 수준이라면 사건이 벌어진 직후 나올 수도 있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개인적으로 취재 과정에서 사실 A 씨(폭로자)가 작성한 글 전부를 믿긴 어렵다는 판단이 섰다. 하지만 김선호 입장에선 큰 문제 있다. 글 내용 진위 여부와 별개로 A 씨가 김선호와 실제 연인 관계였다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진호는 "사실 이 사건이 반전될 수 있는 여지도 존재한다"라며 "이 문제는 A 씨의 정체와 간접적으로 연관성도 있다. 조심스럽게 예측하자면 A 씨 정체가 공개된다면 김선호 이미지 타격도 불가피하다. 정리하자면 김선호 입장에선 모든 걸 털고 가야 일말의 가능성이 열린다. 하지만 그렇게 하기에는 김선호의 이미지는 너무 좋았다는 게 핵심 포인트"라고 정리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노하우라더니…조민아, 알바생 방패 삼은 베…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펜타곤 키노, 코로…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
기사이미지
공유 측 "테일러 스위프트와 뉴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