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자축구 대표팀, '세계최강' 미국과 0-0 무승부

입력2021년 10월 22일(금) 11:44 최종수정2021년 10월 22일(금) 11:44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세계 최강' 미국의 공세를 막아내며 무승부를 거뒀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은 22일 오전 9시(한국시각) 미국 캔자스주 칠드런스 머시 파크에서 펼쳐진 미국과의 평가전에서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한국은 미국 여자축구대표팀이 기록 중이던 홈 22연승을 멈춰 세웠다. 미국 대표팀은 지난 2019년 10월 한국을 상대로 1-1로 비긴 뒤, 홈 22연승을 질주했다. 공교롭게도 다시 한국을 만나 연승 기록이 중단됐다. 한국은 미국과의 통산 전적 4무10패를 마크했다.

FIFA(국제축구연맹) 랭킹 1위에 빛나는 미국은 경기 초반부터 경기 점유율을 높이며 주도권을 장악했다. 이후 세밀한 패스로 한국의 수비진을 흔들었다. 그러나 골 결정력 부족으로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한국은 촘촘한 수비벽을 앞세워 미국의 공세를 버텼다. 특히 윤영글 골키퍼의 연이은 선방으로 실점을 내주지 않았다. 이어 장슬기의 발리 슈팅 등 간헐적인 역습으로 미국의 골 문을 두드렸다.

아쉬움을 삼킨 미국은 후반 들어 파상공세를 펼치며 득점을 정조준했다. 그러나 윤영글 골키퍼의 선방쇼는 더욱 위력을 발휘했다. 결국 미국은 한국 골문을 뚫어내지 못했고 경기는 득점 없이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한편 한국은 27일 오전 9시 미네소타주 세인트폴 알리안츠필드에서 미국과 두 번째 친선전을 벌인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스파이더맨'·'킹스맨'·'매트릭스', 극장…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기사이미지
홍정호, 24년 만에 수비수 MVP…감…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전북현대의 5연패를 이끈 홍정호가 24…
기사이미지
안정빈, 6년 교제한 연하 비연예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