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태연, 윤계상 향한 팬심 "온통 하늘색…잡지 스크랩도" [TV캡처]

입력2021년 10월 23일(토) 19:51 최종수정2021년 10월 23일(토) 19:51
태연 윤계상 /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놀토' 태연과 윤계상이 서로에 대한 팬심을 전했다.

23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드라마 '크라임 퍼즐'의 배우 윤계상, 고아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는 "태연이 god의 진짜 팬이다. 대기실 옆인데 노래 계속 들으면서 응원법을 하더라"고 말했다.

태연은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지금까지 팬이다. 명찰도 사고, 온통 하늘색으로 두르고, 잡지 나오면 사진 스크랩도 했다. 전주 계상부인이었다"고 말했다.

윤계상은 "소녀시대 데뷔 때부터 좋아했다. 나도 태연남편이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태연은 기쁨을 표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