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닝닝 "멤버끼리 사복 공유, 불편할 때도 있어"(아형) [TV캡처]

입력2021년 10월 23일(토) 20:18 최종수정2021년 10월 23일(토) 20:18
에스파 / 사진=JTBC 아는 형님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아형' 에스파 닝닝이 옷 공유에 대한 불편함을 전했다.

23일 저녁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그룹 에스파(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에스파는 가족보다 더한 사이라고 전했다. 카리나는 "가족처럼 밥도 다같이 먹고 옷도 공유하고 주말이면 파티도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닝닝은 불편함을 전했다. 그는 "다 공유하다 보니까 불편할 때도 있다. 난 음식 먹을 때 자주 흘린다. 지젤 옷데 뭐가 묻어서 미안하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