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선수단, 아동 양육 시설에 후원금 기부

입력2021년 11월 24일(수) 20:11 최종수정2021년 11월 24일(수) 20:11
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키움 히어로즈 선수단이 아동 양육 시설에 후원금을 기부했다.

키움은 "선수단이 24일 오전 양천구 신월동에 위치한 아동 양육 시설 '서울SOS어린이마을'에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선수단 대표로 캡틴 김혜성이 시설을 방문해 선수단 상조회에서 모은 '사랑 나눔 후원금'을 전달했다.

키움 선수단은 2014년부터 사회 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시즌 마무리 후 '서울SOS어린이마을'을 방문했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부터 아이들과 함께 하는 사랑 나눔 행사를 생략하고 후원금 전달식만 진행 중이다.

'서울 SOS 어린이마을'은 부모의 보호를 받을 수 없는 아이들이 자립할 때까지 생활이 가능하도록 종합적인 아동복지 서비스를 지원하는 아동 양육 시설이다.

김혜성은 "선수단이 뜻을 모아 8년째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며 "다만 코로나19로 인해 아이들과 시간을 보내지 못한 점이 아쉽다"고 밝혔다.

이어 "선수들에게도 매우 뜻깊고 즐거운 시간이었던 만큼 하루빨리 상황이 좋아져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