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와이프' 한다감, 한상진에 배려 "애쓰지 마" [TV캡처]

입력2021년 11월 24일(수) 21:04 최종수정2021년 11월 24일(수) 21:04
금보라 한다감 한상진 / 사진=KBS1 국가대표 와이프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국가대표 와이프' 한다감이 한상진을 배려했다.

24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국가대표 와이프'(극본 김지완·연출 최지영)에서는 다정하게 이야기 나누는 서초희(한다감), 강남구(한상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초희는 빨래를 한꺼번에 돌려 옷을 망가트린 나선덕(금보라)과 다툼을 벌였다.

이후 강남구는 서초희에게 "어머니가 옷 다 망쳤다며. 그거 나눠서 돌리는 게 뭐가 어렵다고. 물값 아끼려다 옷값이 더 들겠다"며 서초희 대신 화를 냈다.

이를 들은 서초희는 "너무 애쓰지 마. 내가 어머님한테 계속 싫은 소리 할까 봐 당신 이러는 거 다 안다"고 다정하게 말했다.

그러면서 "당신 대리 운전하느라 몸도 많이 피곤할 텐데 나랑 어머님 문제까지 신경 쓰지 마라. 나 화 안 났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