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옥' 연상호 감독 "유아인, 연기? 자유롭고 창의적…역시는 역시"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1년 11월 25일(목) 16:04 최종수정2021년 11월 25일(목) 16:04
연상호 감독 / 사진=넷플릭스 오리지널 지옥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지옥' 연상호 감독이 배우 유아인의 연기에 놀랐다고 전했다.

25일 오후 넷플릭스 오리지널 '지옥'(극본 최규석·연출 연상호) 연상호 감독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지옥'에서는 인간이 죄를 지어 지옥사자들의 심판을 받는다고 믿는 새진리교회가 등장한다. 한편 이를 믿지 않는 평범한 사람인 배명재(박정민) PD 또는 이에 맞서는 민혜진(김현주) 변호사가 등장한다.

이날 연상호 감독은 새진리교회 장 정진수 역으로 열연을 펼친 유야인을 극찬했다. 그는 "유아인 배우는 제가 말했던 모든 걸 유의하면서도 자유롭고 창의적이게 연기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굉장히 명확하게 포착을 하면서도 자유롭게 연기를 한다는 느낌을 받았다. 유아인한테도 놀랐다. 한 명의 예술가로서 유아인 배우가 보여줄 모습에 대한 기대도 컸는데 역시 너무 잘 하더라"라고 알려 눈길을 끌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소 방안 검토"…'국민가수', 부정 투표에…
기사이미지
'돌싱글즈2' 이덕연, 알고보니 현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돌싱'들의 솔직하고 과감한 만남이 이…
기사이미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