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헤중' 측 "송혜교X장기용, 관계 큰 전환점 맞아" [TV스포]

입력2021년 11월 25일(목) 17:51 최종수정2021년 11월 25일(목) 17:53
지헤중 송혜교 장기용 / 사진=삼화네트웍스, UAA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지헤중' 송혜교와 장기용의 관계가 큰 전환점을 맞는다.

25일 SBS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극본 제인·연출 이길복, 이하 '지헤중') 측은 5회 방송을 하루 앞두고 앞두고 하영은(송혜교)과 윤재국(장기용)의 관계가 큰 전환점을 맞는다고 밝혔다.

하영은과 윤재국의 인연은 10년 전 파리에서 시작됐다. 10년 전 하영은은 파리 길에서 무명작가의 사진 한 장을 샀다. 그리고 그 사진을 지금껏 소중하게 간직하고 있다. 하영은이 가장 힘들 때, 그 사진은 큰 위로를 안겼다. 그 사진을 찍은 무명작가는 윤재국이었다. 그렇게 두 사람의 인연은 한 번 스쳐 지나갔다.

하영은과 윤재국이 만날 수 있는 기회는 또 있었다. 10년 전 윤재국은 파리 패션 스쿨 유학생인 하영은에게 추천서를 건네야 했으나 촬영 스케줄 때문에 형 윤수완(신동욱)에게 이를 부탁했다. 윤수완은 동생 윤재국 대신 찾아간 곳에서 하영은과 만나 사랑에 빠졌다. 원래대로라면 하영은과 만날 인연은 윤수완이 아닌 윤재국이었던 것이다.

그렇게 두 번의 인연이 어긋났고, 하영은과 윤재국은 10년이 흐른 후 재회했다. 그러나 하영은이 10년 전 죽은 윤수완과 연인이었다는 것이 밝혀지며 둘의 사랑이 시련에 부딪혔다. 이에 하영은은 윤재국을 밀어냈지만 윤재국은 "나 보고 싶었니? 나는 너 보고 싶었어"라고 직진 고백을 했다.

과연 하영은과 윤재국은 연인이 될 수 있을까. 두 사람이 서로를 향한 마음을 숨기지 않고, 행복해질 수는 없을까. 이와 관련 '지헤중' 제작진은 "내일(26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윤재국을 둘러싼 하나의 비밀이 공개된다. 이 비밀이 과연 하영은과 윤재국의 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지, 시청자 여러분들도 주목해서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오는 26일 밤 10시에 5회가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