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측 "테일러 스위프트와 뉴욕 데이트? 미국 간 적도 없어" [공식입장]

입력2021년 11월 26일(금) 17:31 최종수정2021년 11월 26일(금) 17:33
공유 테일러 스위프트 / 사진=DB, 테일러 SNS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공유가 미국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와 뉴욕 데이트를 즐겼다는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이를 부인했다.

26일 공유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공유는 미국에 간 적이 없다. 이번 의혹은 루머일 뿐"이라고 전했다.

또한 소속사에 따르면 현재 공유는 국내에서 '고요의 바다' 공개를 준비 중이다.

앞서 25일(한국시간) 해외 커뮤니티를 통해 공유가 테일러 스위프트의 신곡 뮤직비디오에 출연을 앞두고 있으며, 두 사람이 최근 한 뉴욕의 레스토랑에 식사를 했다는 의혹 등이 불거졌다.

공유가 출연하는 새 드라마 '고요의 바다'는 오는 24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