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룡영화상' 문소리, 여우주연상 수상 "남편 장준환 감독에 기운 내라고 전하고파"

입력2021년 11월 26일(금) 22:44 최종수정2021년 11월 26일(금) 22:44
문소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청룡영화상' 배우 문소리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26일 서울 여의도 KBS 홀에서 제42회 '청룡영화상'이 열려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한 영화인들이 한 자리에 참석했다.

이날 영화 '세자매' 문소리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문소리는 "장준환 감독님이 시나리오가 안 풀려서 힘들어한다"며 "본인이 감독으로서 재능이 없다고 우울해하는데. 조금 짠하다. 이 자리를 빌어서 장준한 씨 머리에 있는 세계가 얼마나 아름다운 세계인지 안다. 기운 내라고 전하고 싶다"고 알려 훈훈함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