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 "결혼 전 ♥홍현희가 카드 줘, 한 번도 안 썼다"(전참시) [TV캡처]

입력2021년 11월 27일(토) 23:41 최종수정2021년 11월 27일(토) 23:46
제이쓴 홍현희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전참시' 제이쓴, 홍현희가 잉꼬부부 면모를 드러냈다.

2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콩고 출신 방송인 조나단과 코미디언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홍현희는 "저는 연애를 할 때마다 (남자친구에게) 카드를 하나씩 줬다"며 "뭔가 연하를 많이 만나다 보니까 강한 척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제이쓴은 "이런 얘기를 들어도 질투 나지 않는다. 이제 (홍현희는) 제 사람"이라고 강한 믿음을 드러냈다.

이어 제이쓴은 "저는 카드를 받았을 때 '이게 무슨 의미지'라고 생각했다. 카드를 한 번도 쓴 적이 없다"며 "카드로 환심을 사는 것보다 그냥 홍현희 자체가 좋았다. 그래서 결혼까지 오게 됐다"고 덧붙였다.

홍현희는 "다른 사람들은 교통카드라도 썼는데 제이쓴은 안 썼다. 이게 인연인 것 같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