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쿡킹' 정호영, 예리함→부드러움 오가는 프로 셰프…예능감 눈길

입력2021년 12월 03일(금) 14:56 최종수정2021년 12월 03일(금) 14:58
정호영 / 사진=JTBC 쿡킹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셰프 정호영이 예리한 셰프의 면모를 선보였다.

정호영은 지난 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쿡킹 : 요리왕의 탄생'(이하 '쿡킹')에 출연했다.

이날 정호영은 셰프들과의 티키타카, 군침을 자극하는 먹방, 따뜻한 조언과 평가로 눈에 띄는 활약을 보였다.

겨울 제철 요리를 주제로 경연을 펼치는 출연진들의 모습이 이어진 가운데, 정호영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대변하는 뛰어난 예능감으로 활약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김승수의 마파 대구이리 요리를 맛본 정호영은 "너무 맛있다"며 요리에 큰 만족감을 드러내는 등 시청자들의 군침을 자극했다.

이후 정호영은 출연진들의 요리에 대해 "쌈장 향을 잘 살렸다"며 예리한 평가를 보여주는가 하면, 출연진들의 노력에 따뜻한 배려를 이어가 깊은 인상을 남겼다.

정호영은 '쿡킹'을 비롯해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등 다양한 방송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