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쪽상담소' KCM "매형 세상 떠나, 이별 트라우마 有" [TV캡처]

입력2022년 01월 14일(금) 21:37 최종수정2022년 01월 14일(금) 21:41
KCM /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금쪽상담소' KCM이 이별에 대한 두려움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이하 '금쪽상담소')에는 가수 KCM이 출연했다.

이날 KCM은 "가족 고민이 있다. 어머니가 정말 대차시고 파이팅 넘치셨다. 늘 건강하셨던 분이 나이가 차이면서 지병이 생기더라. 어느 날부터 막연한 두려움이 생겼다"고 털어놨다.

이어 "제가 이별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다. 얼마 전 큰 매형이 돌아가셨다. 가까웠던 사람들과 이별을 한 후 제가 많이 무너지더라"고 고백했다.

또한 KCM은 "엄마가 (이별한 사람이) 된다면 어떨까 생각을 한다. 그 생각만으로도 일이 손에 안 잡힌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