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투의꽉찬B컷]소원ㅣ여자친구의 B컷 폭탄 투하

입력2017.01.10 11:33 최종수정2017.02.21 11:04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그 어느 해보다 다사다난 했던 2016년에도 가요계는 따뜻했다. 그 이유는 바로 팬들의 시린 옆구리에 자리잡은 걸 그룹 여자친구 때문이다. 그 소녀들의 B컷을 '시간을 달려서' 다시 한 번 '너(그리고)나' 할 것 없이 모두 함께 보자.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배윤경 "대기업 인턴 합격했지...
‘자취, 방’ 배윤경이 캐릭터에 대해 말했다. 20일 서울 마...
기사이미지
'하트시그널2' 측 "김도균 여...
'하트시그널 시즌2' 측이 출연자 김도균의 여자친구 루머에 대...
기사이미지
이유영 "'밝은 로맨스 하고파" ...
"이제는 밝은 캐릭터 하고 싶어요. 그런데 또 모르겠어요." ...
기사이미지
박인비, 휴젤-JTBC LA오픈 1R ...
'골프여제' 박인비가 휴젤-JTBC LA오픈 1라운드 1위에 오르며 ...
기사이미지
김기수 "얼굴 길이 36cm에 태연...
'업프리티' 김기수가 지향하는 메이크업의 방식은 '나를 위한'...
기사이미지
지현우 "이제는 '어른멜로' 할 ...
"더 늦기 전에 멜로물도 다시 해보고 싶어요." 서울 팔판동 ...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