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진영, 아이돌계 저작권 부자? "옛날 꿈은 발명가"(종합)

입력2017.01.10 21:25 최종수정2017.01.10 21:25


[스포츠투데이 장민혜 기자] 보이그룹 B1A4 진영이 '1대100' 6단계서 안타깝게 탈락을 맛봤다.

10일 밤 방송된 KBS2 '1대100'에 진영이 1인으로 출연해 100인과 5천만 원 상금을 두고 경쟁을 펼쳤다.

MC 조충현 아나운서가 멤버들이 응원해 줬냐고 묻자 진영은 "바로가 1인으로 나온 적 있다. 그때 풀어봤는데 어렵다기 보다 센스가 중요하다고 해 줬다. 산들은 잘해서 상금 타라고 하더라. 맛있는 거 사달라고 했다"라며 4단계까지 가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아이돌계 저작권 부자라는 말에 진영은 "팬분들이 별명 같이 지어주시는데 말도 안 되는 이야기"라며 "옛날부터 꿈이 발명가였다. 뭔가 만들어내고 싶었다. 작곡 프로그램으로 시작했는데 첫 앨범에 수록곡으로 한 곡을 넣었는데 들려주기 창피하더라. 연습할 때 살짝 틀어놨더니 멤버들이 와서 무슨 노래냐고 물었고 회사에서도 반응이 좋았다. 그때부터 자신감이 붙었고 타이틀도 쓰기 시작했다. 이번에는 앨범 전체 곡도 쓰게 됐다"라고 털어놨다.

진영은 자신이 길치라며 "저도 잘 모르겠다. 길치 특성이라고 해야 하나, 아무 생각이 없다. 왔던 길 뒤가 생각나지 않는다. 이 길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는 듯하다. 대기실에 있다가 꺾어서 가는 길이 화장실이면, 화장실에서 나온 뒤 다른 곳으로 가기도 했다. 얼마 전엔 다른 분 차에 타기도 했다"라며 "충주에 사는데 친구 집이 우리집이랑 가깝다. 친구가 어느 날 집에 놀러오라고 해서 가려는데 길이 기억나지 않아서 서울서 놀러온 것처럼 여쭤봐서 갔었다"라고 말했다.

6단계에서 탈락하게 된 진영은 2월 단독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며 "많이 오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장민혜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리얼' vs '박열' 110억원을 누...
대규모로 투자한 영화 '리얼'이 같은 날 개봉한 '박열'에 흥행 ...
기사이미지
클론, 우여곡절 겪고 돌아온 20...
지난 1996년 '꿍따리 샤바라'를 시작으로 2000년 '초련'까지 ...
기사이미지
[스투라이크] 빅뱅 탑, 반성문 ...
대마초 흡연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빅뱅 탑(본명 최승현)이 2...
기사이미지
황재균, ML 데뷔전서 홈런 폭발...
황재균(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메이저리그 데뷔전에서 홈런...
기사이미지
한채아 몸매 이정도였나, 연하...
배우 한채아가 글로벌한 미모를 자랑했다.그간 다양한 작품을 ...
기사이미지
박재정 "타인 격려 되레 내 발...
"처음 보는 사람이 '힘들지 않았어요?'라고 할때가 있어요. 그...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