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에 대한 국민 호의도 75% 넘어…'이세돌-알파고 효과'

입력2017.01.11 11:15 최종수정2017.01.11 11:15
기사이미지
사진=한국기원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우리 국민 네 명 중 세 명은 '국민 사기를 진작하는데 바둑이 기여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바둑에 대한 국민 인식?2016년 한국갤럽 여론조사를 토대로 한 분석'에 따르면 바둑에 대한 국민적 호의도가 75.8%에 이르러 '국민 사기 진작에 기여하지 못했다'는 부정적 의견의 3배가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바둑을 둘 줄 아는 성인은 900만 명이 조금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5년 인구센서스 19세 이상 인구 4151만 명(제주 제외)을 기준으로 한 것으로, 이 중 '바둑을 둘 줄 안다'는 사람 22.2%를 바둑 인구로 간주하면 약 921만 명으로 추계됐다. 그러나 성인 바둑 인구 중 남성과 노년층은 40% 넘는 인구가 바둑을 즐기고 있지만 여성은 4.5%에 그쳐 바둑 동호인 수를 확장하기 위해선 여성에 대한 보급과 지원 확대가 절실함이 수치로 증명됐다.

바둑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를 묻는 문항에서는 '이세돌-알파고 대국'이 33.4%의 압도적 비율로 1위에 올랐다. 알파고와 이세돌 전을 지켜본 후 바둑에 대한 생각이 긍정적으로 바뀌었다는 응답자도 52.8%였다.

바둑에 대한 성격 규정과 관련해서는 63%의 응답자가 '두뇌 스포츠'라고 정의했다.

한편 '바둑'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이미지 1위는 이세돌 9단으로 나타났다. 이세돌 9단의 선호도 45.7%는 갤럽의 집계 역사상 가장 높은 비율이다. 지금까지는 이창호 9단이 2008년 22.3%로 단 한 차례 20%선을 넘은 것이 최고 지지율이었다.

바둑에 대한 일반국민 인식조사는 제주를 제외한 전국의 만 19세 이상 남녀 1000명의 대면(對面) 조사로 이뤄졌다. 표본 추출은 15개 광역시도별 비례 배분 후 다단계 총화집락표본추출 방식을 적용했다. 조사는 2016년 7월 22일부터 8월 15일까지 26일간 이뤄졌고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3.1% 포인트다.

10일 발행된 '2016 대한민국 바둑백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이언 전 여자 친구 심경 토로...
래퍼 아이언과 전 여자 친구가 상해 및 협박 관련 공판 1심 판...
기사이미지
설리 측 "한국판 플레이보이 창...
배우 설리 측이 플레이보이 한국판 창간호 커버를 장식한다는 ...
기사이미지
김정민 측 "'전 남친 명예훼손 ...
배우 김정민이 공식입장을 밝혔다.26일 김정민 소속사 측은 공...
기사이미지
세월의 벽은 높았다…박태환, ...
'마린보이' 박태환이 세월의 벽을 넘지 못했다.박태환이 세계수...
기사이미지
강하늘 "헌병대 지원 이유? '공...
배우 강하늘이 헌병대를 지원한 이유를 밝혔다. 26일 서울 종...
기사이미지
이시향 비키니 자태, 치명적인 ...
피트니스모델 이시향이 블랙비키니 화보집 표지를 공개했다.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