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석·안국현, GS칼텍스배 우승 다툼

입력2017.04.20 17:50 최종수정2017.04.20 17:50
기사이미지
김지석 / 사진=사이버오로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김지석 9단과 안국현 6단이 GS칼텍스배 우승컵을 놓고 맞붙는다.

김지석 9단은 20일 한국기원 1층 바둑TV 스튜디오에서 벌어진 제22기 GS칼텍스배 프로기전 4강전에서 허영호 9단에게 210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결승에 합류했다.

김지석 9단은 결승에 선착한 안국현 6단과 결승 5번기를 벌인다. 안국현 6단은 19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4강전에서 신민준 5단에게 254수 만에 흑 1집반승을 거두며 입단 후 첫 결승 진출을 확정지은 바 있다.

김지석 9단은 종국 후 인터뷰에서 "안국현 6단이 4강을 앞두고 마치 결승을 준비하듯 열심히 하더라. 하늘이 감동해 네가 우승할 것 같다고 농담을 건넸는데 결승에서 만나게 됐다"면서 "안 6단의 최근 기세가 좋아 만만치 않은 승부가 예상되지만 4강을 어렵게 승리한 만큼 편한 마음으로 결승을 준비하겠다"는 임전 소감을 밝혔다.

18, 19기 GS칼텍스배에서 우승한 김지석 9단은 대회 통산 세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특히 김 9단은 세계대회 1회, 국내대회 4회 우승을 모두 완봉 우승으로 장식하는 등 큰 승부에 강한 모습을 보여 왔다.

반면 2009년 입단 후 처음 결승 무대에 진출한 안국현 6단은 올해 12승 1패로 승률 2위, 다승 7위의 호조를 보이고 있다. 김지석 9단은 7승 2패를 기록 중이다.

랭킹 5위 김지석 9단과 18위 안국현 6단은 그동안 여섯 차례 만나 김지석 9단이 5승 1패로 앞서고 있다.

매일경제신문과 MBN?한국기원이 공동주최하고 GS칼텍스가 후원하는 제22기 GS칼텍스배의 우승상금은 7000만원, 준우승상금은 1500만원이다. 제한시간은 각자 10분에 40초 초읽기 3회가 주어진다.

GS칼텍스배 프로기전 결승5번기는 27, 28일, 5월 4, 6일에 속행되며 바둑TV를 통해 전국에 생중계 된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태원, 대선 후보 TV 토론 저...
킬로그램 김태원이 대선 후보 TV토론을 저격했다.30일 밤 방송...
기사이미지
나나 볼륨감 이정도..넘사벽 워...
그룹 애프터스쿨의 멤버 나나가 DHC의 뷰티&헬스 영상 콘텐츠 ...
기사이미지
'기성용 60분' 스완지, 맨유와 ...
기성용(스완지시티)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원정경기에 선...
기사이미지
홍성흔, 공식 은퇴식…팬들과 ...
그라운드를 떠난 '영원한 캡틴' 홍성흔이 팬들과 작별 인사를 ...
기사이미지
"오빠야"… 키싱구라미 이세영,...
사랑스러운 키싱구라미의 정체는 바로 이세영이었다.30일 오후...
기사이미지
오상진♥김소영 결혼, 아이돌부...
방송인 오상진과 김소영 아나운서가 2년 열애의 결실을 맺었다...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