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환, 신진서 꺾고 크라운해태배 우승

입력2018.02.11 21:29 최종수정2018.02.11 21:29
기사이미지
박정환(우)과 신진서 / 사진=한국기원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박정환 9단이 크라운해태배 정상에 올랐다.

박정환 9단은 11일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7 크라운해태배 결승3번기 최종국에서 신진서 8단에 135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종합전적 2-1로 초대 챔프에 올랐다.

크라운해태배 결승은 국내랭킹 1위 박정환과 2위 신진서의 맞대결로 관심을 모았다.

박정환 9단은 지난 3일 벌어졌던 결승1국에서 신진서 8단에게 213수 만에 불계승을 거두며 1승을 선취했다. 이후 10일 열린 2국에서 신진서 8단에게 패했지만, 최종국에서 역전승하며 크라운해배태 왕관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바둑TV에서 해설은 맡은 목진석 9단은 "신진서 8단이 우세한 흐름에서 선수 교환 하나를 아낀 것이 화근이 됐고 박정환 9단이 빈틈을 정확히 찌르면서 바둑이 순식간에 역전됐다"면서 "수수도 짧고 대국 시간도 짧았지만 굉장히 밀도 있는 대국이었다"고 평했다.

우승을 확정 지은 박정환 9단은 "나이 제한으로 이번이 처음이자 마지막 출전이었는데 우승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며 "재밌고 흥미로운 대회를 마련해 준 크라운해태 관계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감사인사도 잊지 않았다.

3회 몽백합배 세계바둑오픈전 우승으로 올해를 시작한 박정환 9단은 2018 하세배 한중일 바둑쟁탈전과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는 등 1개월 11일 동안 9승 1패를 기록하며 상금 4억6350만원을 확보했다.

만 25세(1992년생) 이하 프로기사를 대상으로 열린 이번 대회는 남자부 55명, 여자부 14명이 예선에 참가한 가운데 스위스리그 5회전으로 남자부 24명, 여자부 6명이 본선에 진출했다. 30명의 예선 통과자와 본선 시드를 받은 박정환 9단, 신진서 8단이 합류해 32강 토너먼트를 통해 박정환 9단을 최종 우승자로 가려내며 막을 내렸다.

2017 크라운해태배 시상식은 22일 오전 11시 30분에 한국기원에서 열린다.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고 크라운해태가 후원한 '2017 크라운해태배'의 제한시간은 피셔방식(시간누적제)으로 각자 10분에 추가시간 20초가 주어졌다. 우승 상금은 3000만원, 준우승 상금은 1200만원이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日 여배우 히가시하라 아키, 포...
'서프라이즈' 히가시하라 아키가 죽음의 블로거라 불린 이유가...
기사이미지
조세호 "무명 아픔, 타인의 시...
'뭉쳐야뜬다' 조세호가 무명시절부터 현재까지 겪고 있는 고민...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 "조카가 중학생때 조직...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제마피아'와...
기사이미지
이영자 "매니저 머리, 정해인인...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매니저에 애정을 드러냈다. 21...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