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신문 강승훈 기자] 3집 활동을 마친 빅뱅이 도쿄 공연을 1회 더 추가하기로 결정했다.

빅뱅은 오는 28일부터 도쿄, 나고야, 오사카 등지에서 라이브 공연을 갖는다. '스탠드 업 투어 2008'이라는 타이틀로 열리는 이번 공연의 좌석은 거의 소진된 상태. 이에 공연 기획사 측은 1회 공연을 추가하기로 했다.

빅뱅 측은 "10월 28일 오사카, 29일 나고야에서 열리는 공연이 이미 매진됐다. 11월 1일 오후 7시 도쿄 마쿠하리 멧세에서 열리는 공연도 한달이 남은 상황이라 1회 공연을 더 추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해 초 일본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포 더 월드(For The World)'를 발표한 빅뱅은 3월 초 도쿄에서 열린 공연을 전석 매진시켰다.

지난 8월 미니2집 앨범 '위드 유(With U)'프로모션 차 일본을 방문했을 때도 기자회견에 100여 명의 기자단이 참석하는 등 일본 내에서 빅뱅의 인기가 급격하게 상승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 9월 29일에는 '스트리트 잭' '루이르' '우핀' '우핀 걸' '댄스스타일' '411' 등 일본의 10대에서 30대 사이에 인기가 높은 일본의 유명 잡지 기자단이 빅뱅을 취재하기 위해 한국을 직접 찾아오기도 했다.

'루이르'의 요코 노노야마 기자는 "일본 내에서 한국 문화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현재 한국에서 최고의 인기를 모으고 있는 빅뱅도 자연스럽게 일본 젊은이들 사이에 알려지게 됐다"며 "빅뱅은 일본 젊은이들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그 이름을 들어봤을 만큼 인지도가 높다"이라고 전했다.

또 다른 기자는 "빅뱅의 그룹 내 프로듀싱 능력은 일본 내에서도 높게 평가 받고 있으며, 이들은 단순히 아이돌 그룹이 아니라 아티스트로 평가되고 있다"고 전했다.

빅뱅은 콘서트에 앞서 오는 22일 일본 첫 번째 정규 앨범 '넘버원(Number 1)'을 발표할 예정이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nomy.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노희영 YG푸즈 대표의 독선과 ...
'집사부일체'에 출연한 '매출 2조 원 신화의 브랜딩 전략가' ...
기사이미지
박채경 음주운전, 500대1 뚫었...
배우 박채경이 만취 상태에서 음주운전을 한 사실이 알려져 파...
기사이미지
장미여관 해체 "육중완·강준우...
밴드 장미여관이 해체한다. 12일 소속사 록스타뮤직앤라이브...
기사이미지
'끝낸다' 켈리 vs '7차전 가자'...
켈리(SK 와이번스)와 이용찬(두산 베어스)이 팀의 운명을 짊어...
기사이미지
강은탁♥이영아, 일·사랑 다 ...
공개 연애를 시작한 배우 강은탁 이영아를 향한 응원이 쏟아지...
기사이미지
한석규 부친상, 12일 발인…촬...
배우 한석규가 부친상을 당했다. 한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1...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