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실 연아 탄생, "국보급 제스처에 미실도 울고갈라"

입력2011.07.08 09:23 최종수정2011.07.08 11:08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피겨퀸' 김연아가 미실로 완벽 빙의됐다.

김연아는 지난 6일 자정쯤(한국 시간) 남아공 더반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2018 동계올림픽 최종 프리젠테이션에서 프리젠터로 나섰다.

이날 김연아가 선보인 눈을 찡긋하며 손가락으로 취하는 제스처가 MBC TV '선덕여왕'에서 고현정이 맡았던 미실 캐릭터를 연상케 해 눈길을 끌었다.

방송 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미실빙의 김연아'라는 제목으로 드라마 속 미실과 김연아의 모습을 나란히 붙인 사진이 올라왔다.

이에 게시물을 접한 네티즌들은 "국보소녀 연아에게서 미실이 보인다" "연설에 감동받았다. 제스처도 훌륭하다" 등의 열띤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궁합' 청춘들 위한 유쾌·발랄...
'궁합' 청춘들을 위한 발랄한 '역학' 이야기가 스크린을 찾아...
기사이미지
"박상아 불륜? 전두환子 이혼 ...
배우 박상아가 전두환 전 대통령의 차남인 기업인 전재용과 중...
기사이미지
첫 방송 연기 이미지 실추? "작...
‘작은 신의 아이들’이 첫 방송 전부터 ‘배우 하차’라는 난...
기사이미지
남자 팀추월, 올림픽 2연속 은...
한국이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에서 새로운 메달밭을 일궜...
기사이미지
"이윤택 기자회견 리허설, 불쌍...
이윤택 연출가의 후배 여성 단원들을 성추행했다는 고발이 이...
기사이미지
위키미키, 비 '라송'급 중독성...
그룹 위키미키(최유정 김도연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