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미국의 2월 제조업 경기 확장세가 예상보다 둔화됐다.

21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마킷이 이날 낸 2월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잠정치는 55.2로 전월 55.8에 비해 0.6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시장에서 예상했던 55.5에 못 미친 것이다.

수치가 예상보다 더 하락한 것은 신규 주문 및 고용 증가세가 둔화된 탓으로 분석됐다. PMI는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 밑돌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세부항목별로는 제조업 생산지수가 지난 1월 확정치인 56.8보다 높은 58.1로 상승했다. 그러나 신규주문지수는 57.4에서 56.4로 떨어졌다.




조민서 기자 summ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네 번째 결혼? 쉽지 않겠지만...
'사람이 좋다' 이상아가 자신의 짝을 찾고 싶다는 소망을 드러...
기사이미지
‘내한’ 리치 코첸, 로큰롤로 ...
미국 싱어송라이터 리치 코첸(Richie Kotzen)이 로큰롤 사운드...
기사이미지
레드벨벳, 눈물과 열정의 '레드...
그룹 레드벨벳이 신비로운 '빨간 방'으로 초대, 다섯 빛깔의 ...
기사이미지
추신수, 15호포 스리런…시즌 ...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스리런 포함 4안타를 때려내며 팀의 ...
기사이미지
[택시운전사 천만돌파①]시대의...
배우 송강호가 또다시 천만 영화의 주인공이 됐다. 영화 '괴물...
기사이미지
'탈 김기덕' 장훈 감독, 천만 ...
1980년 광주의 참상을 다룬 영화 '택시 운전사'가 19일 개봉 18...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