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미국의 2월 제조업 경기 확장세가 예상보다 둔화됐다.

21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마킷이 이날 낸 2월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잠정치는 55.2로 전월 55.8에 비해 0.6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시장에서 예상했던 55.5에 못 미친 것이다.

수치가 예상보다 더 하락한 것은 신규 주문 및 고용 증가세가 둔화된 탓으로 분석됐다. PMI는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 밑돌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세부항목별로는 제조업 생산지수가 지난 1월 확정치인 56.8보다 높은 58.1로 상승했다. 그러나 신규주문지수는 57.4에서 56.4로 떨어졌다.




조민서 기자 summ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두산, 린드블럼과 총액 145만 ...
조쉬 린드블럼이 두산 베어스에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두산...
기사이미지
충격적 노출에 재벌 시어머니 ...
‘풍문쇼’ 아나운서 출신 배우 김혜은의 시댁이 언급됐다. ...
기사이미지
[‘그냥 사랑하는 사이’ 첫방]...
JTBC 파격 캐스팅이 또 한 번 통했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