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미국의 2월 제조업 경기 확장세가 예상보다 둔화됐다.

21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마킷이 이날 낸 2월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잠정치는 55.2로 전월 55.8에 비해 0.6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시장에서 예상했던 55.5에 못 미친 것이다.

수치가 예상보다 더 하락한 것은 신규 주문 및 고용 증가세가 둔화된 탓으로 분석됐다. PMI는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 밑돌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세부항목별로는 제조업 생산지수가 지난 1월 확정치인 56.8보다 높은 58.1로 상승했다. 그러나 신규주문지수는 57.4에서 56.4로 떨어졌다.




조민서 기자 summ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승연 한화회장, 정유라 말 지...
국정농단의 주범 최순실 씨의 딸인 정유라씨에 대한 한화의 지...
기사이미지
김장훈 "최순실 몰라..차은택 ...
가수 김장훈(49)이 최순실, 차은택과의 관계에 대해 입을 열었...
기사이미지
CJ 이미경, 청와대압박후 'MAMA...
청와대의 퇴진 압박 논란으로 주목 받은 이미경 CJ그룹 부회장...
기사이미지
[2016스투방송결산①]tvN-JTBC ...
재미도 있고 감동도 있는 프로그램들 덕분에 시청자들의 고민...
기사이미지
소진 파격 뒤태 노출, 19금 콜...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걸스데이 소진의 화보가 '코...
기사이미지
PIT 단장 "강정호가 좋은 사람...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닐 헌팅턴 단장이 최근 음주운전 사고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