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미국의 2월 제조업 경기 확장세가 예상보다 둔화됐다.

21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마킷이 이날 낸 2월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잠정치는 55.2로 전월 55.8에 비해 0.6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시장에서 예상했던 55.5에 못 미친 것이다.

수치가 예상보다 더 하락한 것은 신규 주문 및 고용 증가세가 둔화된 탓으로 분석됐다. PMI는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 밑돌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세부항목별로는 제조업 생산지수가 지난 1월 확정치인 56.8보다 높은 58.1로 상승했다. 그러나 신규주문지수는 57.4에서 56.4로 떨어졌다.




조민서 기자 summ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지소울, 5월 컴백 "뮤비 ...
가수 지소울(G.Soul)의 컴백이 임박했다.복수의 가요관계자는 3...
기사이미지
이상윤 유이 열애 인정 "올해 ...
배우 이상윤과 애프터출신 유이가 열애를 인정했다.이상윤 소속...
기사이미지
현아 급이 다른 섹시미, 아이돌...
현아가 비키니 몸매를 공개했다.현아는 1일 인스타그램에 지인...
기사이미지
송중기부터 김수현·이민호까지...
송중기, 김수현, 이민호 공통점은 무엇일까. 바로 한류를 이끄...
기사이미지
'첫 3루타' 박병호, 멀티히트+...
박병호(미네소타 트윈스)가 메이저리그 첫 3루타를 포함해 멀티...
기사이미지
심으뜸 나바코리아 공식 '엉짱'...
심으뜸이 나바코리아 대회 참가 모습을 추가로 공개했다. 심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