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미국의 2월 제조업 경기 확장세가 예상보다 둔화됐다.

21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마킷이 이날 낸 2월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잠정치는 55.2로 전월 55.8에 비해 0.6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시장에서 예상했던 55.5에 못 미친 것이다.

수치가 예상보다 더 하락한 것은 신규 주문 및 고용 증가세가 둔화된 탓으로 분석됐다. PMI는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 밑돌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세부항목별로는 제조업 생산지수가 지난 1월 확정치인 56.8보다 높은 58.1로 상승했다. 그러나 신규주문지수는 57.4에서 56.4로 떨어졌다.




조민서 기자 summ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변신한 EXID, '위아래' 기운받...
"나락에 떨어질 뻔 할때 기회를 잡게 된 노래가 '위아래'에요. ...
기사이미지
정채연, 아이오아이로 드림콘서...
그룹 다이아가 2016 드림콘서트에 불참한다. 아이오아이(I.O.I)...
기사이미지
NS윤지 일상이 비키니? 흠 잡을...
NS윤지가 하와이 일상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NS윤지는 지난달...
기사이미지
'준비된' 스페인 만나는 한국, ...
단순한 평가전이 아니다. 유로 2016, 유럽 대륙 최고 권위의 ...
기사이미지
송중기 측 "중화권 팬미팅 수익...
송중기가 또 한 번 기부에 동참하며 국내외 팬들의 귀감이 되고...
기사이미지
김재경 밀착 래시가드 자태, 굴...
김재경이 밀착 래시가드 자태를 뽐냈다.레인보우 김재경은 1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