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드리 헵번 어린이재단, 2014년 인도주의상 '백롱민' 교수 선정

입력2014.11.25 13:03 최종수정2014.11.25 13:03
기사이미지
백롱민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민 기자]오드리 헵번 어린이재단이 수여하는 2014년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Audrey Hepburn Humanitarian Award, AHHA) 수상자로 한국의 슈바이처 백롱민 분당서울대병원 교수를 선정했다.

한국인 최초로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로 선정된 백롱민 교수는 '세민얼굴기형돕기회(Smile for Children)'를 조직해 국내외 얼굴 기형 어린이들을 위한 무료 의료봉사를 펼쳐왔다.

그는 1989년부터 국내 얼굴 기형 어린이 1200여명, 1996년부터 베트남에서 얼굴 기형 어린이 3500여명에게 무료 수술을 시행했고, 2003년부터는 우즈베키스탄, 몽고, 인도네시아 등으로 활동 범위를 넓히며 선천적 기형인 구수군개열과 얼굴 기형을 가진 각국의 어린이 환자들에게 삶의 희망을 전하기 위해 힘써왔다.

오드리 헵번 어린이재단이 수여하는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은 전 세계 학대 받고 소외 받는 어린이들을 위해 변호, 전문 교육, 의료 지원, 자원 봉사 활동 등 큰 기여를 한 개인 또는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수상자에게는 '오드리의 정신'이라고 불리는 청동 트로피를 수여한다.

대표적인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들로는 일본 쓰나미 발생 이후 헌신적인 대처로 공로를 인정받은 일본 유니세프 본부장 '켄 하야미'(2011년), 아이티 지진 지역에서 재해 복구 봉사활동을 펼친 '프랑수와 그루로스-아커만스와 팀원'(2010년), 머큐리 재단을 설립해 전 세계 재난 재해 지역에 응급 구호팀을 파견하는데 힘쓴 '에이미 로빈스'(2006년) 등이 있다.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시상식은 '오드리 헵번, 뷰티 비욘드 뷰티' 전시회 개막을 앞두고 27일 오전 11시에 진행된다.

한편, '오드리 헵번, 뷰티 비욘드 뷰티' 전시회는 세계 최초로 오드리 헵번의 출생부터 죽음까지 그녀의 아름다운 삶을 재조명하는 기획 전시회로 오는 11월 29일부터 2015년 3월 8일까지 100일간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대대적으로 개최된다.


이채민 기자 chaemin10@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잘 자란' 왕석현, "다시 대중 ...
배우 왕석현(15)이 돌아왔다. 영화 '과속스캔들'(2008년)에서...
기사이미지
'인기가요' 선미, '사이렌' 막...
선미가 '인기가요' 1위를 차지하며 '사이렌' 마지막 방송을 아...
기사이미지
'안시성'vs'협상'vs'명당'vs'더...
같은 날 개봉한 '안시성', '협상', '명당', '더넌'이 추석 시...
기사이미지
한국, '역대전적 무승' 우루과...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역사상 단 한 번도 이겨본 적 없...
기사이미지
송선미 남편 청부살해 男 2심도...
배우 송선미의 남편을 청부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기사이미지
천이슬 "2년간 주얼리 디자...
천이슬이 근황을 공개했다. 천이슬이 추석을 앞두고 서울 강...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