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숑 프리제의 성격 어떻길래? 박명수 "우주가도 포도는 데려간다"

입력2016.02.15 13:19 최종수정2016.02.15 13:19
기사이미지
비숑 프리제의 성격을 보여준 박명수 반려견 박보도 / 사진=박명수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비숑 프리제의 성격을 보여준 박명수 반려견 박보도 / 사진=박명수 인스타그램
기사이미지
비숑 프리제의 성격에 홀딱 반한 박명수, 비숑 프리제 포도 / 사진=MBC 무한도전 비숑 프리제의 성격에 홀딱 반한 박명수, 비숑 프리제 포도 캡처
원본보기
비숑 프리제의 성격에 홀딱 반한 박명수, 비숑 프리제 포도 / 사진=MBC 무한도전 비숑 프리제의 성격에 홀딱 반한 박명수, 비숑 프리제 포도 캡처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비숑 프리제의 성격에 박명수가 홀딱 반했다.

박병수는 지난달 1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 우주특집에서 애견 포도를 "내 둘째 딸"이라고 소개하며 강아지를 상자에 담아 함께 떠나려 했다.

이에 앞서 박명수는 지난해 6월 자신 인스타그램에 "둘째 딸 박포도. 비숑"이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동영상에는 볼펜을 물고 있는 비숑프리제 박포도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박명수는 "박포도 2, 비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명수 반려견 포도는 깜찍한 니트 스카프를 매고 카메라를 응시해 인형같은 깜찍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한편 네이버 애견백과에 따르면 비숑 프리제는 곱슬거리는 털을 가졌다는 뜻을 가진 이름처럼 뛰어난 털을 가지고 있다.

비숑 프리제는 매우 튼튼한 체질의 견종으로 마치 인형 같은 느낌을 줘 프랑스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 1위를 차지한다. 비단결 같은 털이 곱슬거리고, 겉털은 5cm 이상으로 자란다. 우아한 털을 아름답게 유지하려면 꼼꼼한 손질이 필요하다. 그래서 머리 손질법을 알아 두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비숑 프리제는 푸들과 같이 활발한 반면 독립심이 강해 혼자 집을 지키게 해도 얌전히 있으며 주인의 말과 행동을 민감하게 받아들인다. 훈련 성능이 대단히 높아 가정견으로 적합하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윤태영, 음주운전·접촉사고…"...
윤태영이 음주운전으로 입건됐다. 윤태영의 소속사 갤러리나...
기사이미지
이엘·김재욱, "침대 NO·대기...
배우 이엘이 동료 김재욱의 사진을 찍어 SNS에 올렸다가 때아...
기사이미지
피카소 지세희 "40kg 감량?...
'복면가왕' 피카소는 가수 지세희였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기사이미지
돌아온 김연아, 환호 속 새 갈...
'피겨 여왕' 김연아와 평창 올림픽 스타, 피겨 국가대표 선수들...
기사이미지
정려원 "이상민, 신 같은 존재...
'미우새' 정려원이 이상민에 대한 존경심을 내비쳤다. 20일 ...
기사이미지
"박보검, 남신·엘프·요정…이...
'효리네 민박2'으로 박보검과 마주했던 남성 민박 손님들이 입...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