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준회원 선발전서 日선수 2명 통과

입력2016.07.18 17:03 최종수정2016.07.18 17:03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일본 국적을 가진 고가 에이미(21)와 다케우치 아유미(24)가 지난 11일(월)부터 닷새동안 열린 'KLPGA 2016 제2차 준회원 선발전'을 통과했다고 밝혔다.

KLPGA가 2016년도 5대 핵심 과제의 하나로 '글로벌 넘버원 투어로의 가속화'를 선정하는 등 세계적인 투어로 나아가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는 가운데, 일본과 우간다 국적의 선수 총 세 명이 이번 선발전에 출전했다.

1차 준회원 선발전에서 아쉽게 탈락하고 다시 도전장을 던졌던 우간다 골프선수 플라비아 나마쿨라(31)는 KLPGA 준회원의 높은 벽을 다시 한 번 실감해야 했다. 예선 B조에 배정됐던 나마쿨라는 버디 없이 보기 1개와 더블보기 3개를 기록해 7오버파 79타로 컷을 통과하지 못했다.

기사이미지
KLPGA 준회원 선발전 스코어카드 들고 있는 플라비아 나마쿨라 릴리스 / 사진= KLPGA 제공
원본보기

반면 나마쿨라와 함께 준회원 선발전에 도전장을 내밀었던 일본의 고가 에이미와 다케우치 아유미는 우수한 성적으로 예선을 통과하고 본선에 진출했다.

고가 에이미는 보기 없이 버디만 2개를 잡아내며 2언더파 70타를 기록해 5위로 예선을 통과했다. 이어 본선에서도 안정적인 실력을 보여주며 최종합계 5언더파 211타를 기록해 본선에 진출한 선수들 중 4위로 선발전을 통과했다.

한편 1, 2라운드에서 불안한 모습을 보이며 73위의 성적으로 최종라운드를 시작했던 다케우치 아유미는 마지막 날 무서운 집중력을 보여주며 보기 없이 버디 1개를 낚아 최종합계 8오버파 224타를 기록해 32위에 이름을 올려 선발전을 통과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로써 고가 에이미와 다케우치 아유미는 'KLPGA 2009 제1차 준회원 선발전'에서 합격한 오쿠보 유호(38) 이 후 약 7년 4개월 만에 외국인 선수가 준회원 실기평가를 통과하는 기록을 세웠다.

선발전을 통과한 두 선수는 앞으로 소정의 이론 교육을 이수해야 D-투어 회원 자격을 정식으로 취득하게 되며, 이 후 KLPGA 점프투어와 정회원 선발전에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강남, 태진아 며느리로 홍진영...
가수들은 무대에 오르기 전, 대기실에서 무엇을 할까. 팬들에...
기사이미지
'하트시그널2' 임현주 "비난·...
"'하트시그널2', 이렇게 큰 관심받을 줄 몰랐어요" 채널A 예...
기사이미지
'명당' 조승우, 삽살개 홍보대...
배우 조승우가 삽살개 홍보대사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
기사이미지
기성용·김판곤의 선택은 '모드...
'캡틴' 기성용과 김판곤 대한축구협회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장...
기사이미지
조우진 결혼 "일반인 여자 친구...
배우 조우진이 일반인 여자 친구와 10월 결혼한다. 25일 조우...
기사이미지
'부러더' 外 [추석특선영화]
추석 연휴 넷째 날, 안방극장을 풍요롭게 채워줄 추석특선영화...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