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현우♥이세영, 그냥 사귀면 안 돼요?…최소 썸[텔리뷰]

입력2017.02.17 08:00 최종수정2017.02.17 08:00
기사이미지
해피투게더 현우 이세영 / 사진=KBS2 해피투게더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해피투게더' 현우 이세영이 드라마만큼 달콤한 모습을 보여줬다.

16일 밤 방송된 KSB2 '해피투게더'는 '여자사람친구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연예계 대표 사람친구 사이인 이계인-박정수, 송은이-김영철, 이세영-현우가 출연했다.

이날 현우와 이세영은 팔짱을 끼며 등장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이에 이계인-박정수, 송은이-김영철도 포옹을 하며 뒤지지 않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현우는 이세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진짜 만나는 거 아니냐"는 전현무의 질문에 "네, 아뇨"라고 대답하는가 하면 "잠든 모습이 너무 예뻤다"라고 폭풍 칭찬을 하기도 했다.

이세영은 "현장이 춥다. 제가 안기는 신이 많다. 옷이 얇다 보니 껴안고 있다. 영하 7~8도다. 코트 입고 찍으니까 춥다"라며 화기애애한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촬영 현장 분위기를 전하기도 했다.

또 이세영은 현우와 친해지게 된 이유에 대해 "같이 붙어 있고 (제 캐릭터가) 주로 구애하다 보니 스킨십도 많이 하고 애교도 부린다. 애드리브로 윙크하거나 그러면 어색할 법도 한데 잘 받아줬다"라고 말했다.

이에 오해받지 않았냐고 묻자 이세영은 "어차피 작품 끝나면 다 밝혀질 거"라고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고 현우는 "컷 하면 부끄러워한다. 오해할 정도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현우는 "키스신을 세영 씨한테 배웠다. 공중파에서는 많이 움직이면 안 된다. 케이블로 넘어가면 입술을 움직일 수 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자 이세영은 "저희가 막내 커플이고 귀여움받아야 한다. 순수해 보였으면 했다. 첫 키스신 찍을 때 (현우가) 숨을 안 쉬더라"라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두 사람의 평소 메시지 내용도 공개됐다. 이세영이 '오빠 뭐해"라고 물은 뒤 계속 답이 없자 현우는 시간 간격을 두고 답장을 세 번이나 보내 눈길을 끌었다. 이세영은 "(제작진이) '뭐해?'라고 물어보라고 하셔서 그랬다"라고 답장을 하지 않은 이유를 설명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거짓말 탐지기로 두 사람의 마음을 알아보는 시간도 가졌다. "현우에게 이성적인 감정이 없었다"라는 이세영의 말과, "이세영이 여자친구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 적 없다"라는 현우의 말은 진실로 나와 아쉬움을 자아냈다.

종영이 다가오는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의 네 커플 중 가장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현우와 이세영. 두 사람은 드라마 밖에서도 다정하고 달콤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작품과는 다소 달랐지만 이날 '해피투게더'에서 보여준 현우와 이세영의 모습은 두 사람 사이에 뭔가 심상치 않은 기류가 흐르길 바라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 증폭시켰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정석 거미 결혼, 애정 넘쳤던...
조정석 거미 결혼 소식이 전해지며 두 사람이 5년 열애 기간 ...
기사이미지
한국 뜨겁게 달군 내한 배우들 ...
올 상반기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데드풀2' 등 신작 ...
기사이미지
"조재현 성폭행 맞다면 합의금 ...
배우 조재현과 재일교포 여배우의 성폭행을 둘러싼 진실게임이...
기사이미지
'최악' 아르헨티나, 공격도 수...
아르헨티나가 최악의 경기력을 보인 끝에 크로아티아에 무기력...
기사이미지
"예측불가 스코어"…'곤지암'부...
작품의 흥행 여부는 그 누구도 예측불가다. 짐작과 다르게 주...
기사이미지
장도연, "짝사랑男 선물? 성인...
'사다드림' 장도연이 19금을 넘나드는 진행으로 시청자들을 사...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