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일화 "父 집단폭행 당해 사망..살생부 만들고 싶었다" 눈물 고백

입력2017.02.17 11:43 최종수정2017.02.17 11:43
기사이미지
최일화 / 사진=TV조선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배우 최일화가 아버지와 관련된 슬픈 사연을 털어놨다.

16일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최일화는 출연해 35년간 병상에 누워있다 4년 전 작고한 아버지 사망 사건의 진실을 고백했다.

이날 최일화는 "우리 아버지도 노동하시면서 술을 꽤 많이 드셨는데, 쓰러지신 날 상황을 나중에 30년이 지나서 알았다"며 "처음에는 술 드시다가 쓰러지셔서 그날로 못 일어선 줄 알았는데 나중에 삼십 몇 년 지나서 알고 보니까 주위에 있는 사람들이 아버지를 그렇게 폭행을 했다더라"고 밝혔다.

이어 최일화는 "같이 노동하는 사람끼리 의견이 맞지 않고 그러니까. 우리 아버지는 워낙 공무원 생활을 시골에서 오래 하시다가. 그게 좀 안 좋게 보였던 모양이다. 그래서 술 먹으면서 언쟁 높이다가 다섯 명 정도가 아버지를 때렸다더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후 최일화는 제작진에게 "화난 정도가 아니라 일단 찾아가서 그 사람들 인적 사항 알아가지고 뭘 어떻게 해보겠다는 생각이 며칠을 아주 열이"라며 "그렇잖냐. 그걸 알았는데도 가만히 있겠다는 건 내가 살아가면서 살생부 가지고 만들어 놓으면 뭐 하겠냐"고 말했다.

특히 최일화는 "그분들은 만약에 살아계신다면 얼마나 지금도 내가 찾아올까봐 두려움 속에서 살고 있겠냐. 내 스스로도 죄를 짓는 거 같고. 그렇게 되면"이라며 "그게 제일 힘들다. 나는 잊었다고 생각했는데 매일 하루에 한 번씩 생각난다. 벌써 몇 년이 돼 가는데 차츰차츰 잊어버릴 수 있겠지. 잊도록 노력해야지"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더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신태용호, 상트페테르부르크에 ...
신태용호가 상트페테르부르크에 러시아 월드컵 베이스캠프를 차...
기사이미지
충격적 노출에 재벌 시어머니 ...
‘풍문쇼’ 아나운서 출신 배우 김혜은의 시댁이 언급됐다. ...
기사이미지
[‘그냥 사랑하는 사이’ 첫방]...
JTBC 파격 캐스팅이 또 한 번 통했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