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마 왓슨 가슴노출 화보에 페미니스트 집중포화 "혼란스러워"

입력2017.03.06 11:17 최종수정2017.03.06 11:18
기사이미지
엠마 왓슨 / 사진=베니티페어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엠마 왓슨이 노출 화보로 페미니스트들의 공격을 받았다.

그는 최근 베니티페어 3월호 화보에서 토플리스 차림으로 상반신을 아찔하게 드러냈다. 이를 두고 SNS 상에서 다양한 설전이 오갔다. 특히 페미니스트들이 엠마 왓슨에 비난을 퍼붓고 있다.

영화 '미녀와 야수' 개봉을 앞둔 엠마 왓슨은 평소 페미니스트임을 자청하며 여성 인권 수호에 압장섰다. 이 때문에 그의 가슴 노출 화보가 성상품화 논란을 불러온 것.

엠마 왓슨은 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과 인터뷰에서 이 같은 논란에 대해 "페미니즘에 대한 오해를 보여준다. 페미니즘은 여성에게 선택권을 부여하는 것이다. 다른 여성을 억압하고 비난하는 것이 아니다. 자유, 해방, 평등에 관한 것이다”면서 "이 같은 논란을 들으면 놀란다"고 털어놨다.

한편 엠마 왓슨은 오는 16일 디즈니 실사영화 '미녀와 야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도도맘 김미나, 눈물 고백 "불...
도도맘 김미나의 불륜설 해명 방송이 재조명되며 눈길을 끌고...
기사이미지
박용근 "채리나, 자연임신 확률...
채리나 박용근 부부가 임신 여행을 떠난다.18일 방송되는 E채...
기사이미지
'무한도전' 오늘(18일)까지 결...
'무한도전'이 오늘(18일)까지 결방한다. 18일 MBC 편성표에 따...
기사이미지
최민정, 한국에서도 금빛 레이...
최민정이 여자 쇼트트랙 1500m와 500m에서 각각 금, 은메달을 ...
기사이미지
이연걸 급격스런 노화에 장애판...
이연걸이 그레이브스 병으로 인해 급격스런 노화를 맞이한데 ...
기사이미지
차태현 "김종국, 미국에 여자친...
배우 차태현이 김중국의 여자친구가 미국에 있을 것이라고 밝...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